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文대통령, 취임 10일 만에 첫 휴식…靑·내각 등 인선 구상
입력 2017.05.20 (16:11) 수정 2017.05.20 (23:13) 인터넷 뉴스
文대통령, 취임 10일 만에 첫 휴식…靑·내각 등 인선 구상

[연관 기사] [뉴스9] 文대통령, 취임 열흘…‘소통’·‘탈권위’ 행보

문재인 대통령은 주말인 20일(오늘) 취임 후 처음으로 공식 일정을 잡지 않고 향후 정국 구상을 가다듬고 있다.

특히, 대통령을 직접 보좌할 청와대 구성을 아직 완료하지 못한 상황이어서, 이에 대해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다음주 중 비서관급 이상 청와대 인사가 마무리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이르면 21일(내일)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정책실장 인선 발표가 나올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른바 '돈 봉투 만찬 사건' 감찰과 관련해 검찰개혁 방안을 놓고도 숙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 文대통령, 취임 10일 만에 첫 휴식…靑·내각 등 인선 구상
    • 입력 2017.05.20 (16:11)
    • 수정 2017.05.20 (23:13)
    인터넷 뉴스
文대통령, 취임 10일 만에 첫 휴식…靑·내각 등 인선 구상

[연관 기사] [뉴스9] 文대통령, 취임 열흘…‘소통’·‘탈권위’ 행보

문재인 대통령은 주말인 20일(오늘) 취임 후 처음으로 공식 일정을 잡지 않고 향후 정국 구상을 가다듬고 있다.

특히, 대통령을 직접 보좌할 청와대 구성을 아직 완료하지 못한 상황이어서, 이에 대해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다음주 중 비서관급 이상 청와대 인사가 마무리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이르면 21일(내일)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정책실장 인선 발표가 나올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른바 '돈 봉투 만찬 사건' 감찰과 관련해 검찰개혁 방안을 놓고도 숙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