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④ 최초 제작 주6일 근무지도 ‘여기도 저기도 과로 사회’
최초 제작 주6일 근무지도 ‘여기도 저기도 과로 사회’
2003년 개봉했던 라는 영화에서 뇌물을 받고 강원도 오지로 쫓겨난 선생 김봉두(차승원)는 어떻게든...
전격 경질된 ‘트럼프 정권 설계사’ 배넌, 문제의 인터뷰
경질된 ‘트럼프 정권 설계사’ 배넌, 문제의 인터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오른팔'로 불렸던 스티브 배넌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18일(현지시간) 전격...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트럼프 사우디 도착…멜라니아 히잡 없이 검은색 긴 옷 입어
입력 2017.05.20 (17:24) | 수정 2017.05.20 (17:32) 인터넷 뉴스
트럼프 사우디 도착…멜라니아 히잡 없이 검은색 긴 옷 입어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현지 시각 20일 오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 도착했다.

살만 빈압둘아지즈 알사우드 사우디 국왕은 킹칼리드 국제공항 활주로에 나가 에어포스원에서 내리는 트럼프 내외를 직접 영접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1일까지 사우디에 머물면서 사우디 살만 국왕과의 정상회담을 비롯해 걸프협력회의(GCC) 6개 회원국 정상회의, 이슬람 아랍-미국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이번 사우디 정상방문은 올해 1월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한 뒤 첫 외국 방문이다.

사우디 정부는 트럼프 대통령에 맞춰 공군기의 축하 비행과 레드 카펫을 준비하는 등 최대한 예우를 갖춰 환대했다.

첫 외교무대에 데뷔하면서 관심을 끈 멜라니아 여사는 아바야(이슬람권 여성이 입는 검은색 긴 통옷)를 연상하게 하는 검은 색 상·하의를 입고 황금색 허리띠를 두르고 모습을 드러냈다. 그러나 머리에 히잡은 쓰지 않았다.

사우디에선 여성이 히잡을 써야 하지만 외국인은 예외를 인정해주는 분위기다.
그간 사우디를 방문한 여성 정치인들도 대부분 히잡을 쓰지 않았다.
함께 사우디를 방문한 '퍼스트 도터' 이방카도 검은색 바탕에 흰색 무늬가 있는 길고 다소 헐렁한 원피스를 입었다.
  • 트럼프 사우디 도착…멜라니아 히잡 없이 검은색 긴 옷 입어
    • 입력 2017.05.20 (17:24)
    • 수정 2017.05.20 (17:32)
    인터넷 뉴스
트럼프 사우디 도착…멜라니아 히잡 없이 검은색 긴 옷 입어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현지 시각 20일 오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 도착했다.

살만 빈압둘아지즈 알사우드 사우디 국왕은 킹칼리드 국제공항 활주로에 나가 에어포스원에서 내리는 트럼프 내외를 직접 영접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1일까지 사우디에 머물면서 사우디 살만 국왕과의 정상회담을 비롯해 걸프협력회의(GCC) 6개 회원국 정상회의, 이슬람 아랍-미국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이번 사우디 정상방문은 올해 1월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한 뒤 첫 외국 방문이다.

사우디 정부는 트럼프 대통령에 맞춰 공군기의 축하 비행과 레드 카펫을 준비하는 등 최대한 예우를 갖춰 환대했다.

첫 외교무대에 데뷔하면서 관심을 끈 멜라니아 여사는 아바야(이슬람권 여성이 입는 검은색 긴 통옷)를 연상하게 하는 검은 색 상·하의를 입고 황금색 허리띠를 두르고 모습을 드러냈다. 그러나 머리에 히잡은 쓰지 않았다.

사우디에선 여성이 히잡을 써야 하지만 외국인은 예외를 인정해주는 분위기다.
그간 사우디를 방문한 여성 정치인들도 대부분 히잡을 쓰지 않았다.
함께 사우디를 방문한 '퍼스트 도터' 이방카도 검은색 바탕에 흰색 무늬가 있는 길고 다소 헐렁한 원피스를 입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