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인도판 ‘마마무’ 등장…인도, K-POP 열기 언제까지
인도판 ‘마마무’ 등장…인도, K-POP 열기 언제까지
"입상한 팀들은 좀 더 노력하면 인도에서 한국 아이돌의 춤을 인도인들에게 가르치는 강사가...
[취재후] 생선에 수은 있다는데…안전하게 먹으려면
생선에 수은 있다는데…안전하게 먹으려면
생선은 수은덩어리?... 불안한 엄마들먹거리에 가장 민감한 사람들, 바로 아이를 키우는 엄마들일 겁니다. 특히 아이가 어릴수록 엄마들은 식재료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北, 美 ‘대화’ 제안에 “제스처 아닌 행동 보여라”
입력 2017.05.20 (18:58) | 수정 2017.05.20 (19:06)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北, 美 ‘대화’ 제안에 “제스처 아닌 행동 보여라”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이 '대화' 가능성, '체제 보장' 등 미 정부의 대북 유화적 언급에 대해 말이 아닌 행동으로 대북적대시 정책 철회를 보여줘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정전협정의 평화협정 대체를 조건으로 내걸면서, 제재와 한반도 주변 군사행동의 중단도 요구했습니다.

뉴욕 박에스더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미 틸러슨 국무장관이 홍석현 문재인대통령특사에게, 북한 정권 교체를 시도하지 않고 체제를 보장하겠다고 말한 지 하룻만에 북한이 유엔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미국 일각에서 대화의 제스처가 나오는데, 트럼프 정부가 정말 새로운 대북정책을 채택하려 한다면, 말이 아니라 행동을 보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김인룡(유엔북한차석대사) : "새 정책은 정전협정의 평화협정 대체와 적대적 관계의 완전한 청산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대북 압박이 본질인데도, '대화'라는 루머를 퍼뜨리고 있다면서, 미국 대화 제안의 진정성을 믿을 수 없단 입장을 보였습니다.

미국이 한반도 주변에서, 대규모 군사훈련을 하고 전략적 핵자산을 총동원하면서, 반세기 북미 대치 역사상 최대 위기 상황이 됐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이 군사적 대북적대시정책과 제재, 압박을 철회하지 않는 한 핵개발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김인룡(북 유엔 차석대사) : "북한의 핵억지력과 선제타격능력은 협상카드가 아닙니다. 미국이 제재와 압박의 방향으로만 나가는 한 결코 포기하지 않을 것입니다."

안보리 대북제재위 전문가 컴퓨터 해킹사건의 배후로 북한이 지목되는 데 대해선, 미국의 대북 악선전이라며 어처구니없다는 반응을 내놨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박에스더입니다.
  • 北, 美 ‘대화’ 제안에 “제스처 아닌 행동 보여라”
    • 입력 2017.05.20 (18:58)
    • 수정 2017.05.20 (19:06)
    뉴스 7
北, 美 ‘대화’ 제안에 “제스처 아닌 행동 보여라”
<앵커 멘트>

북한이 '대화' 가능성, '체제 보장' 등 미 정부의 대북 유화적 언급에 대해 말이 아닌 행동으로 대북적대시 정책 철회를 보여줘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정전협정의 평화협정 대체를 조건으로 내걸면서, 제재와 한반도 주변 군사행동의 중단도 요구했습니다.

뉴욕 박에스더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미 틸러슨 국무장관이 홍석현 문재인대통령특사에게, 북한 정권 교체를 시도하지 않고 체제를 보장하겠다고 말한 지 하룻만에 북한이 유엔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미국 일각에서 대화의 제스처가 나오는데, 트럼프 정부가 정말 새로운 대북정책을 채택하려 한다면, 말이 아니라 행동을 보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김인룡(유엔북한차석대사) : "새 정책은 정전협정의 평화협정 대체와 적대적 관계의 완전한 청산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대북 압박이 본질인데도, '대화'라는 루머를 퍼뜨리고 있다면서, 미국 대화 제안의 진정성을 믿을 수 없단 입장을 보였습니다.

미국이 한반도 주변에서, 대규모 군사훈련을 하고 전략적 핵자산을 총동원하면서, 반세기 북미 대치 역사상 최대 위기 상황이 됐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이 군사적 대북적대시정책과 제재, 압박을 철회하지 않는 한 핵개발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김인룡(북 유엔 차석대사) : "북한의 핵억지력과 선제타격능력은 협상카드가 아닙니다. 미국이 제재와 압박의 방향으로만 나가는 한 결코 포기하지 않을 것입니다."

안보리 대북제재위 전문가 컴퓨터 해킹사건의 배후로 북한이 지목되는 데 대해선, 미국의 대북 악선전이라며 어처구니없다는 반응을 내놨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박에스더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