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순실 징역 7년 구형…딸 용서 구해
입력 2017.06.01 (06:32) 수정 2017.06.01 (07:11)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최순실 징역 7년 구형…딸 용서 구해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딸 정유라 씨가 국내로 강제 송환된 어제, 특검은 딸의 부정입학과 학사관리 특혜사건과 관련해 최순실 씨에게 징역 7년을 구형했습니다.

최 씨는 법정에서 딸을 용서해달라고 말했습니다.

오현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딸 정유라 씨가 인천공항에 도착한 오후 2시 40분.

최순실 씨는 법정에 있었습니다.

최 씨는 변호인을 통해 딸의 도착 소식을 전해들었으며, 별다른 언급은 없었다고 변호인 측은 전했습니다.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어제 학사비리 관련 결심 공판에서 최 씨에게 징역 7년을 구형했습니다.

"사회의 근간인 교육 공정성을 훼손하고, 교육계 불신을 초래한 무거운 범죄"라는 말로 중형을 구형한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최후진술을 시작하면서 울음을 터뜨린 최 씨는 말하는 내내 감정을 추스리지 못했습니다.

최 씨 측은 딸 정 씨가 검찰 조사를 받는 것과 관련해 학부모가 한 일을 딸에게 전가시킨다고 비난했습니다.

또 나쁜 아이는 아니라면서 "딸을 용서해달라"고도 말했습니다.

자신의 혐의에 대해서는 이화여대에 돈을 준 적도, 특혜를 달라고 한 적도 없다고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최 씨와 마찬가지로 혐의를 끝까지 부인한 최경희 전 총장에게는 징역 5년, 남궁곤 전 입학처장에게는 징역 4년이 구형됐습니다.

어제 특검팀은 국정농단 핵심인물인 최 씨의 첫 구형에서 징역 7년의 중형을 제시했습니다.

재판부는 3주 후 선고를 내릴 예정입니다.

KBS 뉴스 오현태입니다.
  • 최순실 징역 7년 구형…딸 용서 구해
    • 입력 2017.06.01 (06:32)
    • 수정 2017.06.01 (07:11)
    뉴스광장 1부
최순실 징역 7년 구형…딸 용서 구해
<앵커 멘트>

딸 정유라 씨가 국내로 강제 송환된 어제, 특검은 딸의 부정입학과 학사관리 특혜사건과 관련해 최순실 씨에게 징역 7년을 구형했습니다.

최 씨는 법정에서 딸을 용서해달라고 말했습니다.

오현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딸 정유라 씨가 인천공항에 도착한 오후 2시 40분.

최순실 씨는 법정에 있었습니다.

최 씨는 변호인을 통해 딸의 도착 소식을 전해들었으며, 별다른 언급은 없었다고 변호인 측은 전했습니다.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어제 학사비리 관련 결심 공판에서 최 씨에게 징역 7년을 구형했습니다.

"사회의 근간인 교육 공정성을 훼손하고, 교육계 불신을 초래한 무거운 범죄"라는 말로 중형을 구형한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최후진술을 시작하면서 울음을 터뜨린 최 씨는 말하는 내내 감정을 추스리지 못했습니다.

최 씨 측은 딸 정 씨가 검찰 조사를 받는 것과 관련해 학부모가 한 일을 딸에게 전가시킨다고 비난했습니다.

또 나쁜 아이는 아니라면서 "딸을 용서해달라"고도 말했습니다.

자신의 혐의에 대해서는 이화여대에 돈을 준 적도, 특혜를 달라고 한 적도 없다고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최 씨와 마찬가지로 혐의를 끝까지 부인한 최경희 전 총장에게는 징역 5년, 남궁곤 전 입학처장에게는 징역 4년이 구형됐습니다.

어제 특검팀은 국정농단 핵심인물인 최 씨의 첫 구형에서 징역 7년의 중형을 제시했습니다.

재판부는 3주 후 선고를 내릴 예정입니다.

KBS 뉴스 오현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