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유명 여자 배우 남편, 변호사 사무실서 흉기에 찔려 숨져
[단독] 유명 여자 배우 남편, 사무실서 흉기에 찔려 숨져
오늘 오전 11시 50분쯤 서울 서초구의 한 변호사 사무실에서 유명 여자 배우의 남편인 고 모씨가...
‘농약 검출 달걀’에 불안감 증폭…정부 “인체에 해롭진 않아”
‘농약 검출 달걀’ 불안감 증폭…정부 “인체에 해롭진 않아”
친환경 산란계 농장에서 44년 전 국내에서 사용이 금지된 농약인 ‘DDT’가 검출된 사실이 뒤늦게...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전국법관대표회의 8년 만에 개최…‘판사 블랙리스트’ 조사
입력 2017.06.19 (19:20) | 수정 2017.06.19 (19:27)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전국법관대표회의 8년 만에 개최…‘판사 블랙리스트’ 조사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전국 규모의 판사 대표 회의가 8년 만에 사법연수원에서 열렸습니다.

판사 100명이 모여 논의한 결과, 법원행정처의 사법행정권 남용과 판사 블랙리스트 의혹을 추가 조사하기로 결의됐습니다.

장혁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전국 43개 법원의 대표로 선발된 판사 100명이 경기 고양시 사법연수원에 모였습니다.

8년 만에 열린 전국법관대표회의에 참석하기 위해서입니다.

법관회의는 오늘 사법행정권 남용 행위를 기획·실행한 이들과 이른바 '판사 블랙리스트' 존재 여부를 밝히는 추가 조사를 시행하기로 결의했습니다.

<인터뷰> 송승용(수원지법 부장판사) : "재조사가 아니라 부족한 부분이 있다면, 미진한 부분이 있다면 추가로 조사할 필요가 있다는 겁니다."

이번 회의는 지난 2월 법원 연구 모임의 학술행사를 법원행정처가 축소하려 했다는 의혹에서 비롯됐습니다.

진상조사위원회가 이규진 전 양형위 상임위원의 부당 지시를 확인했지만, 사법부에 비판적인 판사 명단을 법원행정처가 관리했다는 '블랙리스트' 의혹에 대한 조사는 부족했다는 지적이 있었습니다.

이에 법관회의는 소속 판사들이 구성한 소위원회에 대법원장이 추가 조사 권한을 위임할 것을 결의했습니다.

또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과 이 전 상임위원이 쓴 업무상 컴퓨터와 저장 매체를 확보해 조사하기로 했습니다.

추가 조사 외에 법관 회의 상설화 방안도 논의한 판사들은 2차 회의를 다음 달 말에 개최합니다.

KBS 뉴스 장혁진입니다.
  • 전국법관대표회의 8년 만에 개최…‘판사 블랙리스트’ 조사
    • 입력 2017.06.19 (19:20)
    • 수정 2017.06.19 (19:27)
    뉴스 7
전국법관대표회의 8년 만에 개최…‘판사 블랙리스트’ 조사
<앵커 멘트>

전국 규모의 판사 대표 회의가 8년 만에 사법연수원에서 열렸습니다.

판사 100명이 모여 논의한 결과, 법원행정처의 사법행정권 남용과 판사 블랙리스트 의혹을 추가 조사하기로 결의됐습니다.

장혁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전국 43개 법원의 대표로 선발된 판사 100명이 경기 고양시 사법연수원에 모였습니다.

8년 만에 열린 전국법관대표회의에 참석하기 위해서입니다.

법관회의는 오늘 사법행정권 남용 행위를 기획·실행한 이들과 이른바 '판사 블랙리스트' 존재 여부를 밝히는 추가 조사를 시행하기로 결의했습니다.

<인터뷰> 송승용(수원지법 부장판사) : "재조사가 아니라 부족한 부분이 있다면, 미진한 부분이 있다면 추가로 조사할 필요가 있다는 겁니다."

이번 회의는 지난 2월 법원 연구 모임의 학술행사를 법원행정처가 축소하려 했다는 의혹에서 비롯됐습니다.

진상조사위원회가 이규진 전 양형위 상임위원의 부당 지시를 확인했지만, 사법부에 비판적인 판사 명단을 법원행정처가 관리했다는 '블랙리스트' 의혹에 대한 조사는 부족했다는 지적이 있었습니다.

이에 법관회의는 소속 판사들이 구성한 소위원회에 대법원장이 추가 조사 권한을 위임할 것을 결의했습니다.

또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과 이 전 상임위원이 쓴 업무상 컴퓨터와 저장 매체를 확보해 조사하기로 했습니다.

추가 조사 외에 법관 회의 상설화 방안도 논의한 판사들은 2차 회의를 다음 달 말에 개최합니다.

KBS 뉴스 장혁진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