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지연 과태료 내라”…유족 울린 ‘무심한 행정’
“지연 과태료 내라”…유족 울린 ‘무심한 행정’
지난달 9일은 대통령 선거 날이었습니다. 여러분들은 대선 당일, 어떤 기억을 갖고 계신가요...
[특파원리포트]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지난 22일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의 부인 '고바야시 마오'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4세. 암 투병기를 블로그에 공개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주요뉴스] 우크라이나, 성 소수자 옹호 시위대 공격당해
입력 2017.06.19 (20:35) | 수정 2017.06.19 (20:42)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우크라이나, 성 소수자 옹호 시위대 공격당해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우크라이나 수도 키예프에서 괴한들이 성소수자 권리 옹호 시위 참가자들을 공격해 2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복면을 쓴 괴한들은 한 남성에게 다가가 얼굴에 호신용 가스를 살포했고, 옆에 있던 남성에겐 무차별 폭행을 가했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1명을 체포하고, 도주한 일행들을 추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키예프 시내에선 약 2천5백명의 성소수자들이 성차별 철폐를 호소하는 거리행진을 벌였는데요.

시위대와 극단적 민족주의자들 사이의 몸싸움도 이어지면서 6명이 구금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우크라이나, 성 소수자 옹호 시위대 공격당해
    • 입력 2017.06.19 (20:35)
    • 수정 2017.06.19 (20:42)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우크라이나, 성 소수자 옹호 시위대 공격당해
우크라이나 수도 키예프에서 괴한들이 성소수자 권리 옹호 시위 참가자들을 공격해 2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복면을 쓴 괴한들은 한 남성에게 다가가 얼굴에 호신용 가스를 살포했고, 옆에 있던 남성에겐 무차별 폭행을 가했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1명을 체포하고, 도주한 일행들을 추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키예프 시내에선 약 2천5백명의 성소수자들이 성차별 철폐를 호소하는 거리행진을 벌였는데요.

시위대와 극단적 민족주의자들 사이의 몸싸움도 이어지면서 6명이 구금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