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지연 과태료 내라”…유족 울린 ‘무심한 행정’
“지연 과태료 내라”…유족 울린 ‘무심한 행정’
지난달 9일은 대통령 선거 날이었습니다. 여러분들은 대선 당일, 어떤 기억을 갖고 계신가요...
[특파원리포트]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지난 22일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의 부인 '고바야시 마오'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4세. 암 투병기를 블로그에 공개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브리핑] “생각했던 것보다…많이 다르네요”
입력 2017.06.19 (20:47) | 수정 2017.06.19 (20:53)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생각했던 것보다…많이 다르네요”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미국 유타 주 놀이공원을 찾은 꼬마인데요.

"손을 머리 위로!" 예행 연습까진 모든 게 순조로왔습니다.

"자 출발!" "어서 와~ 롤러코스터는 처음이지?" 180도 돌변한 꼬마!

웃음은 비명으로 바뀌었습니다.

세살배기 브라이슨 양인데요.

롤러코스터 속도에 놀란 와중에도 연습한 대로 '손은 머리 위로!' 들어올리는 건 또 잊지 않습니다.

'무섭다!' 말 한마디 하지 않았는데도 꼬마가 무슨 말을 하려는지 다 들리는 것 같네요.
  • [글로벌24 브리핑] “생각했던 것보다…많이 다르네요”
    • 입력 2017.06.19 (20:47)
    • 수정 2017.06.19 (20:53)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생각했던 것보다…많이 다르네요”
미국 유타 주 놀이공원을 찾은 꼬마인데요.

"손을 머리 위로!" 예행 연습까진 모든 게 순조로왔습니다.

"자 출발!" "어서 와~ 롤러코스터는 처음이지?" 180도 돌변한 꼬마!

웃음은 비명으로 바뀌었습니다.

세살배기 브라이슨 양인데요.

롤러코스터 속도에 놀란 와중에도 연습한 대로 '손은 머리 위로!' 들어올리는 건 또 잊지 않습니다.

'무섭다!' 말 한마디 하지 않았는데도 꼬마가 무슨 말을 하려는지 다 들리는 것 같네요.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