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엽기부모 ‘충격’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 엽기 부모 ‘충격’
[앵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2살 어린 아이부터 29살 다 큰 자식들까지 집에 가둔 채, 쇠사슬로...
CCTV 없는 가게 털었는데 ‘발자국’ 때문에 붙잡힌 도둑
CCTV도 없는 가게 털었는데 폭설에 발자국 남겼다 ‘덜미’
철물점에서 수천만 원을 훔쳐 달아났던 도둑이 눈 위에 찍힌 발자국 때문에 경찰에 붙잡혔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브리핑] 외출하려던 남자 ‘뭘 봤길래?’
입력 2017.06.19 (20:48) | 수정 2017.06.19 (20:54)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외출하려던 남자 ‘뭘 봤길래?’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계속해서 미국의 어느 주택인데요.

해질 무렵 집 밖을 나서려던 남자가 뭔가를 보고는 헐레벌떡 되돌아옵니다.

남성을 질겁하게 만든 건? 강도? 아니면 무시무시한 야생동물도? 아니었습니다.

"실례합니다~저희 지나갈게요~~" 스컹크 가족들인데요.

언제 뿌릴지 모르는 악취가 두려웠던지... 남성은 가던 길도 멈추고 집으로 피신한 겁니다.

영상이 퍼졌으니 온동네에 겁쟁이로 소문나는 거 아닌지 모르겠네요.
  • [글로벌24 브리핑] 외출하려던 남자 ‘뭘 봤길래?’
    • 입력 2017.06.19 (20:48)
    • 수정 2017.06.19 (20:54)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외출하려던 남자 ‘뭘 봤길래?’
계속해서 미국의 어느 주택인데요.

해질 무렵 집 밖을 나서려던 남자가 뭔가를 보고는 헐레벌떡 되돌아옵니다.

남성을 질겁하게 만든 건? 강도? 아니면 무시무시한 야생동물도? 아니었습니다.

"실례합니다~저희 지나갈게요~~" 스컹크 가족들인데요.

언제 뿌릴지 모르는 악취가 두려웠던지... 남성은 가던 길도 멈추고 집으로 피신한 겁니다.

영상이 퍼졌으니 온동네에 겁쟁이로 소문나는 거 아닌지 모르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