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의 김보름이 24일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매스스타트에서 은메달을...
‘감격도시’ 평창의 17일…최고의 순간 톱 5
‘이 감동, 실화냐?’ 감격 도시 평창 17일…최고의 순간 톱5!
대한민국 선수단이 역대 동계올림픽 사상 최다 메달을 차지하는 신기록을 세웠다. '비인기종목'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국민의당, 전당대회 8월27일 개최 잠정 결론
입력 2017.06.19 (21:28) | 수정 2017.06.19 (21:45) 인터넷 뉴스
국민의당, 전당대회 8월27일 개최 잠정 결론
국민의당이 20일(오늘) 새 지도부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를 8월 27일 개최하기로 잠정 결론내렸다.

김유정 대변인은 "8월 중순 결산국회 일정 등을 고려해 8월 27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전당대회를 치르는 안을 이태규 사무총장이 오전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보고했다"고 전했다.

국민의당은 전당대회 전에 조직을 재정비하고자 조직강화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각 시·도당과 지역위원회에 대한 지방 조직감사를 할 예정이다.

국민의당은 지난 12~13일 열린 의원총회와 당내 워크숍에서 8월 말까지 전당대회를 열기로 의견을 모았다.
  • 국민의당, 전당대회 8월27일 개최 잠정 결론
    • 입력 2017.06.19 (21:28)
    • 수정 2017.06.19 (21:45)
    인터넷 뉴스
국민의당, 전당대회 8월27일 개최 잠정 결론
국민의당이 20일(오늘) 새 지도부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를 8월 27일 개최하기로 잠정 결론내렸다.

김유정 대변인은 "8월 중순 결산국회 일정 등을 고려해 8월 27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전당대회를 치르는 안을 이태규 사무총장이 오전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보고했다"고 전했다.

국민의당은 전당대회 전에 조직을 재정비하고자 조직강화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각 시·도당과 지역위원회에 대한 지방 조직감사를 할 예정이다.

국민의당은 지난 12~13일 열린 의원총회와 당내 워크숍에서 8월 말까지 전당대회를 열기로 의견을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