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野 집중 공세 3인…핵심 의혹은?
野 집중 공세 3인…핵심 의혹은?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는 국방과학연구원 근무 시절 한 법무법인 일을 겸직하면서 자문료로 33개월 동안 매월 3천만 원씩을 받았습니다. 송 후보자는...
[특파원리포트]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지난 22일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의 부인 '고바야시 마오'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4세. 암 투병기를 블로그에 공개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런던, 또 차량 돌진 테러…무슬림 겨낭한 듯
입력 2017.06.19 (21:37) | 수정 2017.06.19 (21:59)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런던, 또 차량 돌진 테러…무슬림 겨낭한 듯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올들어 세번의 테러가 일어났던 영국에서 오늘(19일) 또다시 차량을 이용한 테러가 벌어졌습니다.

수사당국은 무슬림을 겨냥한 보복 테러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하고 있습니다.

런던 김덕원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현지 시간 오늘 새벽 0시 20분쯤 런던 북부의 한 거리.

라마단 기도를 마친 무슬림들로 북적이는 거리에 갑자기 승합차 한 대가 돌진했습니다.

<녹취> 목격자 : "범인이 인도로 차를 몰아 무슬림들을 치었어요."

용의자는 차에서 나와 도망가려다 행인들에게 붙잡혔습니다.

<녹취> "(왜그랬어? 왜그랬어?) 모두 물러서요. 물러서요."

목격자들은 용의자가 무슬림을 다 죽이겠다고 외쳤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목격자 : "용의자가 모든 무슬림을 죽이고 싶다고 외쳤어요. 정확히 그렇게 말했어요."

경찰은 이 사건을 테러로 규정했으며 한 명이 현장에서 숨지고 10명이 부상 당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현장에서 체포된 48살 백인 남성의 단독 범행이라고 말했습니다.

올들어 영국에서 이슬람극단주의자들이 저지른 기존의 테러는 모두 세차례.

이번 테러가 무슬림을 겨냥한 보복성 증오 범죄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는 이유입니다.

테러 현장 바로 옆에 이슬람 사원입니다.

한 때 이슬람 극단주의 세력과 연계되면서 반이슬람 단체의 위협이 계속돼 왔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습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김덕원입니다.
  • 런던, 또 차량 돌진 테러…무슬림 겨낭한 듯
    • 입력 2017.06.19 (21:37)
    • 수정 2017.06.19 (21:59)
    뉴스 9
런던, 또 차량 돌진 테러…무슬림 겨낭한 듯
<앵커 멘트>

올들어 세번의 테러가 일어났던 영국에서 오늘(19일) 또다시 차량을 이용한 테러가 벌어졌습니다.

수사당국은 무슬림을 겨냥한 보복 테러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하고 있습니다.

런던 김덕원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현지 시간 오늘 새벽 0시 20분쯤 런던 북부의 한 거리.

라마단 기도를 마친 무슬림들로 북적이는 거리에 갑자기 승합차 한 대가 돌진했습니다.

<녹취> 목격자 : "범인이 인도로 차를 몰아 무슬림들을 치었어요."

용의자는 차에서 나와 도망가려다 행인들에게 붙잡혔습니다.

<녹취> "(왜그랬어? 왜그랬어?) 모두 물러서요. 물러서요."

목격자들은 용의자가 무슬림을 다 죽이겠다고 외쳤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목격자 : "용의자가 모든 무슬림을 죽이고 싶다고 외쳤어요. 정확히 그렇게 말했어요."

경찰은 이 사건을 테러로 규정했으며 한 명이 현장에서 숨지고 10명이 부상 당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현장에서 체포된 48살 백인 남성의 단독 범행이라고 말했습니다.

올들어 영국에서 이슬람극단주의자들이 저지른 기존의 테러는 모두 세차례.

이번 테러가 무슬림을 겨냥한 보복성 증오 범죄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는 이유입니다.

테러 현장 바로 옆에 이슬람 사원입니다.

한 때 이슬람 극단주의 세력과 연계되면서 반이슬람 단체의 위협이 계속돼 왔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습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김덕원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