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기관마다 조사 결과 ‘제각각’…“운 좋아 빠졌다?”
기관마다 조사 결과 ‘제각각’…“운 좋아 빠졌다?”
정부의 전수조사 결과를 믿어도 되나?의심이 나게 하는 사실이 또 드러났습니다.농식품부 검...
[취재후]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샤워볼이 그렇게 더러운 줄 몰랐어. 볼 때마다 좀 찝찝하더라니." "어떡해. 나 맨날 화장실에 걸어놨는데… 집에 가자마자 버려야겠다!" "샤워볼을 아예...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러 “시리아 작전 중인 美주도 국제동맹군 전투기 공격 표적될 것”
입력 2017.06.19 (23:46) | 수정 2017.06.20 (00:04) 인터넷 뉴스
러 “시리아 작전 중인 美주도 국제동맹군 전투기 공격 표적될 것”
러시아가 미군에 의한 시리아 전폭기 격추 사건 이후 시리아에서 작전하는 미국 주도 국제동맹군 전투기들을 공격 표적으로 삼겠다고 경고했다.

러시아 국방부는 19일(현지시간) 전날 발생한 미군 전투기의 시리아 전폭기 격추 사건을 강하게 비난하면서 시리아에서 미군과의 우발적 충돌 방지 협력을 중단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국방부는 "유프라테스강 서쪽(시리아 중서부 지역)에서 활동하는 (미국 주도) 국제동맹군의 항공기와 무인기는 러시아 방공시스템의 추적 대상이 될 것"이라고 선언했다.

러시아 국방부는 "오늘부터 양해각서에 따른 미국과의 협력을 중단한다"면서 "미군 지휘부가 (시리아 전투기 격추 사건에 대한) 철저한 조사를 벌여 그 결과와 취해진 조치에 대해 우리 측에 통보해 주기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국제동맹군에 속한 미국 전투기 F-18A는 전날 시리아 락까 남서부 지역에서 공대공미사일로 시리아 공군의 Su-22 전폭기를 격추했다.

미군은 시리아군 전폭기가 미군과 함께 IS 격퇴전을 벌이는 지상군인 쿠르드·아랍연합 '시리아민주군'(SDF)을 폭격해 방위권을 행사했다고 해명했다.

지난 2015년 9월 자국 공군을 투입해 시리아 정부군을 지원하며 시리아 내전 사태에 개입한 러시아와 그 1년여 전부터 국제 동맹군과 함께 현지 반군 편에서 대(對)테러 공습 작전을 벌여온 미국은 2015년 10월 양국 간 군사충돌 방지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었다.

하지만 미국이 지난 4월 초 시리아 정부군의 화학무기 사용을 응징한다는 명분으로 시리아 중서부 도시 홈스 인근의 알샤이라트 군용비행장을 토마호크 미사일로 폭격하자, 정부군을 지원해온 러시아는 "주권 국가에 대한 침공"이라고 반발하며 미-러 간 양해각서 효력을 일시적으로 중단한 바 있다.
  • 러 “시리아 작전 중인 美주도 국제동맹군 전투기 공격 표적될 것”
    • 입력 2017.06.19 (23:46)
    • 수정 2017.06.20 (00:04)
    인터넷 뉴스
러 “시리아 작전 중인 美주도 국제동맹군 전투기 공격 표적될 것”
러시아가 미군에 의한 시리아 전폭기 격추 사건 이후 시리아에서 작전하는 미국 주도 국제동맹군 전투기들을 공격 표적으로 삼겠다고 경고했다.

러시아 국방부는 19일(현지시간) 전날 발생한 미군 전투기의 시리아 전폭기 격추 사건을 강하게 비난하면서 시리아에서 미군과의 우발적 충돌 방지 협력을 중단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국방부는 "유프라테스강 서쪽(시리아 중서부 지역)에서 활동하는 (미국 주도) 국제동맹군의 항공기와 무인기는 러시아 방공시스템의 추적 대상이 될 것"이라고 선언했다.

러시아 국방부는 "오늘부터 양해각서에 따른 미국과의 협력을 중단한다"면서 "미군 지휘부가 (시리아 전투기 격추 사건에 대한) 철저한 조사를 벌여 그 결과와 취해진 조치에 대해 우리 측에 통보해 주기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국제동맹군에 속한 미국 전투기 F-18A는 전날 시리아 락까 남서부 지역에서 공대공미사일로 시리아 공군의 Su-22 전폭기를 격추했다.

미군은 시리아군 전폭기가 미군과 함께 IS 격퇴전을 벌이는 지상군인 쿠르드·아랍연합 '시리아민주군'(SDF)을 폭격해 방위권을 행사했다고 해명했다.

지난 2015년 9월 자국 공군을 투입해 시리아 정부군을 지원하며 시리아 내전 사태에 개입한 러시아와 그 1년여 전부터 국제 동맹군과 함께 현지 반군 편에서 대(對)테러 공습 작전을 벌여온 미국은 2015년 10월 양국 간 군사충돌 방지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었다.

하지만 미국이 지난 4월 초 시리아 정부군의 화학무기 사용을 응징한다는 명분으로 시리아 중서부 도시 홈스 인근의 알샤이라트 군용비행장을 토마호크 미사일로 폭격하자, 정부군을 지원해온 러시아는 "주권 국가에 대한 침공"이라고 반발하며 미-러 간 양해각서 효력을 일시적으로 중단한 바 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