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文대통령, 고용노동부 장관에 김영주 의원 지명…현역의원 5번째
고용노동부 장관에 김영주 의원 지명…현역의원 5번째
문재인 대통령은 23일(오늘) 조대엽 후보자가 낙마한 고용노동부 장관에 3선 중진의 김영주...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새하얀 몸, 매서운 눈매, 머리 뒤로 갈기처럼 늘어진 깃털을 날리는 모습이 사뭇 당당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기후변화 부정하는 美정부…에너지장관 “이산화탄소, 주범 아냐”
입력 2017.06.20 (01:34) | 수정 2017.06.20 (02:43) 인터넷 뉴스
기후변화 부정하는 美정부…에너지장관 “이산화탄소, 주범 아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달 초 '파리기후협정'에서 전격으로 탈퇴해 국제적 비난이 쏟아지는 가운데 이번엔 릭 페리 에너지장관이 이산화탄소가 기후변화의 주범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페리 장관은 19일(현지시간) 미 CNBC 방송 인터뷰에서 '지구의 기온이 변하고, 기후가 변하는 주된 요인이 이산화탄소라고 보느냐'는 질문에 "그렇지 않다"고 단언했다.

그러면서 "가장 주된 요인은 바닷물과 우리가 사는 이 환경"이라고 주장했다.

페리 장관은 "기후가 변한다는 것은 논쟁의 여지가 없다"면서도 "논쟁의 초점은 우리가 얼마나 많은 영향을 미치고, 우리가 어떤 정책변화를 취해야 하는지에 맞춰져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과학이 절대적으로 확실한 것이고, 그것을 믿지 않으면 구석기시대 사람이라는 생각은 부적절한 것"이라면서 '아주 옳다'라는 이슈들에 대해 의구심을 가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페리 장관은 앞서 지난 1월 상원 인준청문회 때도 "기후변화의 일부는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것이고, 또 일부는 인간의 활동으로 인해 발생하는 것"이라고 언급했다.

앞서 지난 1일 트럼프 대통령은 "파리협정은 미국에 불이익을 가져다준다"며 "오늘부터 미국은 파리협정의 전면적인 이행을 중단한다"고 파리기후협정 탈퇴를 발표했다.
  • 기후변화 부정하는 美정부…에너지장관 “이산화탄소, 주범 아냐”
    • 입력 2017.06.20 (01:34)
    • 수정 2017.06.20 (02:43)
    인터넷 뉴스
기후변화 부정하는 美정부…에너지장관 “이산화탄소, 주범 아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달 초 '파리기후협정'에서 전격으로 탈퇴해 국제적 비난이 쏟아지는 가운데 이번엔 릭 페리 에너지장관이 이산화탄소가 기후변화의 주범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페리 장관은 19일(현지시간) 미 CNBC 방송 인터뷰에서 '지구의 기온이 변하고, 기후가 변하는 주된 요인이 이산화탄소라고 보느냐'는 질문에 "그렇지 않다"고 단언했다.

그러면서 "가장 주된 요인은 바닷물과 우리가 사는 이 환경"이라고 주장했다.

페리 장관은 "기후가 변한다는 것은 논쟁의 여지가 없다"면서도 "논쟁의 초점은 우리가 얼마나 많은 영향을 미치고, 우리가 어떤 정책변화를 취해야 하는지에 맞춰져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과학이 절대적으로 확실한 것이고, 그것을 믿지 않으면 구석기시대 사람이라는 생각은 부적절한 것"이라면서 '아주 옳다'라는 이슈들에 대해 의구심을 가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페리 장관은 앞서 지난 1월 상원 인준청문회 때도 "기후변화의 일부는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것이고, 또 일부는 인간의 활동으로 인해 발생하는 것"이라고 언급했다.

앞서 지난 1일 트럼프 대통령은 "파리협정은 미국에 불이익을 가져다준다"며 "오늘부터 미국은 파리협정의 전면적인 이행을 중단한다"고 파리기후협정 탈퇴를 발표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