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노사모서 박사모, 정의당까지…‘카멜레온’ 인터넷 논객의 몰락
노사모서 박사모, 정의당까지…‘카멜레온’ 인터넷 논객의 몰락
베일 벗는 드루킹민주당원 불법 댓글 사건의 '드루킹'에 대한 경찰 수사 이후 드루킹의 정체가 ...
[데이터룸] 김경수가 보냈다는 기사 댓글들을 보니…
김경수가 ‘드루킹’에 보냈다는 기사 댓글들을 보니…
◆ 김 의원이 보낸 기사 10건 중 2건은 분위기 변화 분명...댓글 흐름 분석 결과 매크로 프로그램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美 “런던-파리 공격 지탄받을일…온갖 테러에 맞서는 유럽 지지”
입력 2017.06.20 (03:47) | 수정 2017.06.20 (05:02) 인터넷 뉴스
美 “런던-파리 공격 지탄받을일…온갖 테러에 맞서는 유럽 지지”
미국 정부는 19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반(反) 이슬람' 차량 테러가 일어나고 프랑스 파리에서 경찰에 대한 공격 사건이 발생한 데 대해 "지탄받을 일"이라고 규탄했다.

미 국토안보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우리는 런던의 모스크(이슬람 사원) 공격 사건과 오늘 아침 막 보도된 파리 공격 사건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면서 "국토안보부는 모든 형태의 테러에 맞서 싸우는 우리의 유럽 동맹들을 지지하고 함께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미국은 우리 중 누구라도 공격의 표적으로 삼는 폭력적 극단주의에 맞서 우리 공동체를 안전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동맹들과 계속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국토안보부는 이어 "존 켈리 장관이 두 사건에 대해 자세히 보고받고 현재 상황을 지속해서 주시하고 있다"면서 "이런 폭력적이고 지탄을 받을 공격으로 피해를 본 모든 관련자를 위해 기도한다"고 덧붙였다.

최근 3개월간 '이슬람국가'(IS) 등 이슬람 극단주의로부터 테러를 당한 영국에서는 이날 새벽 0시 20분쯤 한 40대 백인 남성이 런던의 모스크 인근 '무슬림복지센터'로 차량을 몰고 돌진해 1명이 숨지고 10명이 다쳤다.

또 이날 오후 4시쯤에는 프랑스 파리의 최대 번화가인 샹젤리제 거리에서 괴한이 자신의 승용차를 경찰 차량에 돌진시켜 승용차가 폭발하는 일이 발생해 프랑스 검찰이 테러 여부를 수사하고 있다.
  • 美 “런던-파리 공격 지탄받을일…온갖 테러에 맞서는 유럽 지지”
    • 입력 2017.06.20 (03:47)
    • 수정 2017.06.20 (05:02)
    인터넷 뉴스
美 “런던-파리 공격 지탄받을일…온갖 테러에 맞서는 유럽 지지”
미국 정부는 19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반(反) 이슬람' 차량 테러가 일어나고 프랑스 파리에서 경찰에 대한 공격 사건이 발생한 데 대해 "지탄받을 일"이라고 규탄했다.

미 국토안보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우리는 런던의 모스크(이슬람 사원) 공격 사건과 오늘 아침 막 보도된 파리 공격 사건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면서 "국토안보부는 모든 형태의 테러에 맞서 싸우는 우리의 유럽 동맹들을 지지하고 함께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미국은 우리 중 누구라도 공격의 표적으로 삼는 폭력적 극단주의에 맞서 우리 공동체를 안전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동맹들과 계속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국토안보부는 이어 "존 켈리 장관이 두 사건에 대해 자세히 보고받고 현재 상황을 지속해서 주시하고 있다"면서 "이런 폭력적이고 지탄을 받을 공격으로 피해를 본 모든 관련자를 위해 기도한다"고 덧붙였다.

최근 3개월간 '이슬람국가'(IS) 등 이슬람 극단주의로부터 테러를 당한 영국에서는 이날 새벽 0시 20분쯤 한 40대 백인 남성이 런던의 모스크 인근 '무슬림복지센터'로 차량을 몰고 돌진해 1명이 숨지고 10명이 다쳤다.

또 이날 오후 4시쯤에는 프랑스 파리의 최대 번화가인 샹젤리제 거리에서 괴한이 자신의 승용차를 경찰 차량에 돌진시켜 승용차가 폭발하는 일이 발생해 프랑스 검찰이 테러 여부를 수사하고 있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