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그냥 들고 나오면 끝!”…실체 드러낸 무인점포 ‘아마존 고’
“그냥 들고 나오면 끝!”…실체 드러낸 무인점포 ‘아마존 고’
인공지능이 본격화되면, 점포의 계산원도 사라지는 직업이 될까요? 계산원 대신 인공지능이 모두 처리...
안현수, 평창 출전 좌절 ‘충격’…“본인은 묵묵부답”
‘15년간 도핑 무관했는데…’ 안현수, 평창 좌절 ‘충격’
러시아로 귀화한 쇼트트랙 선수 빅토르 안(33·한국명 안현수)이 평창 동계올림픽 선수 명단에서 제외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단독] 출소한 지 한 달 만에 돈 훔치려던 60대 구속
입력 2017.06.20 (04:27) | 수정 2017.06.20 (04:37) 인터넷 뉴스
[단독] 출소한 지 한 달 만에 돈 훔치려던 60대 구속
출소한 지 한 달 만에 돈을 훔치려던 6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야간건조물침입 절도 혐의로 A(65)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17일 새벽 0시 10분 쯤 서울 동대문구의 한 모텔에서 종업원이 자리를 비운 사이 카운터 내실에 들어가 돈을 훔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동종 전과 31범으로 지난달 중순 출소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돈을 훔친 후 범행 현장을 벗어나려다 모텔 종업원 오 모 씨에게 붙잡혔다. 오 씨는 30여 분간 A씨와 몸싸움을 벌인 끝에 A씨를 경찰에 인계했다.

경찰 관계자는 "누범 기간 중 범행을 저지른 만큼 구속 수사하고 있으며 추가 범행을 저질렀는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 [단독] 출소한 지 한 달 만에 돈 훔치려던 60대 구속
    • 입력 2017.06.20 (04:27)
    • 수정 2017.06.20 (04:37)
    인터넷 뉴스
[단독] 출소한 지 한 달 만에 돈 훔치려던 60대 구속
출소한 지 한 달 만에 돈을 훔치려던 6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야간건조물침입 절도 혐의로 A(65)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17일 새벽 0시 10분 쯤 서울 동대문구의 한 모텔에서 종업원이 자리를 비운 사이 카운터 내실에 들어가 돈을 훔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동종 전과 31범으로 지난달 중순 출소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돈을 훔친 후 범행 현장을 벗어나려다 모텔 종업원 오 모 씨에게 붙잡혔다. 오 씨는 30여 분간 A씨와 몸싸움을 벌인 끝에 A씨를 경찰에 인계했다.

경찰 관계자는 "누범 기간 중 범행을 저지른 만큼 구속 수사하고 있으며 추가 범행을 저질렀는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