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유라 두 번째 구속영장 심사…구속 여부 이르면 20일 밤 결정
입력 2017.06.20 (05:01) 수정 2017.06.20 (05:51) 인터넷 뉴스
정유라 두 번째 구속영장 심사…구속 여부 이르면 20일 밤 결정
이화여대 학사비리와 삼성의 승마 지원과 관련해 구속영장이 청구된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의 구속 여부가 이르면 오늘(20일) 밤 결정된다.

서울중앙지법 권순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오늘 오전 10시 30분 321호 법정에서 정 씨의 구속영장 심사를 진행한다.

앞서 검찰은 지난 18일 첫 번째 구속영장 청구 때 포함했던 업무방해,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혐의에 범죄수익 은닉의 규제 및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추가해 두 번째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첫 번째 구속영장이 기각된지 16일 만이다.

검찰은 1차 구속영장 기각 이후 정 씨를 세 차례 불러 조사했고, 말 관리사와 보모 등 주변인들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했다. 검찰은 조사를 통해 정 씨가 삼성의 말 지원 과정에 관여한 정황 등을 포착해 범죄수익은닉 혐의를 추가했다.

오늘 심사에서 검찰은 말 지원 과정 등을 알고 있는 정 씨도 삼성 뇌물 사건의 가담자 가운데 한 명이라 구속이 불가피하다고 주장할 것으로 보인다. 정 씨 측은 이에 맞서 정 씨가 알고 있는 정황은 모두 어머니 최 씨에게 들은 것이라 알고 있다는 것만으로 가담했다고 볼 수는 없다고 반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재판부는 심사 내용과 양측이 제출한 자료를 검토해 이르면 오늘 밤이나 내일 새벽에 구속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 정유라 두 번째 구속영장 심사…구속 여부 이르면 20일 밤 결정
    • 입력 2017.06.20 (05:01)
    • 수정 2017.06.20 (05:51)
    인터넷 뉴스
정유라 두 번째 구속영장 심사…구속 여부 이르면 20일 밤 결정
이화여대 학사비리와 삼성의 승마 지원과 관련해 구속영장이 청구된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의 구속 여부가 이르면 오늘(20일) 밤 결정된다.

서울중앙지법 권순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오늘 오전 10시 30분 321호 법정에서 정 씨의 구속영장 심사를 진행한다.

앞서 검찰은 지난 18일 첫 번째 구속영장 청구 때 포함했던 업무방해,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혐의에 범죄수익 은닉의 규제 및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추가해 두 번째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첫 번째 구속영장이 기각된지 16일 만이다.

검찰은 1차 구속영장 기각 이후 정 씨를 세 차례 불러 조사했고, 말 관리사와 보모 등 주변인들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했다. 검찰은 조사를 통해 정 씨가 삼성의 말 지원 과정에 관여한 정황 등을 포착해 범죄수익은닉 혐의를 추가했다.

오늘 심사에서 검찰은 말 지원 과정 등을 알고 있는 정 씨도 삼성 뇌물 사건의 가담자 가운데 한 명이라 구속이 불가피하다고 주장할 것으로 보인다. 정 씨 측은 이에 맞서 정 씨가 알고 있는 정황은 모두 어머니 최 씨에게 들은 것이라 알고 있다는 것만으로 가담했다고 볼 수는 없다고 반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재판부는 심사 내용과 양측이 제출한 자료를 검토해 이르면 오늘 밤이나 내일 새벽에 구속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