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그때 그 뉴스] 23개 언론사에 5056억 세금 추징
입력 2017.06.20 (07:01) 그때 그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그때 그 뉴스] 23개 언론사에 5056억 세금 추징
동영상영역 끝
2001년 오늘 국세청의 언론사 세무조사 결과가 처음으로 공개됐다. 2001년의 언론사 세무조사는 1994년 이후 7년 만이지만, 그 결과가 공개된 것은 사상 처음이었다.

국세청은 23개 언론사와 대주주에 대해 세무조사를 벌여 단일 업종으로 사상 최대 규모인 5,056억 원을 추징한다고 발표했다. 조선일보 864억 원, 중앙일보 850억 원, 동아일보 827억 원 등 주요 신문사의 추징액이 과반을 차지했다.

김대중 정부는 언론사 세무조사 결과를 토대로 조선일보, 중앙일보, 동아일보, 한국일보, 국민일보, 대한매일 등 6개 언론사 사주를 탈세 혐의로 고발했다.
  • [그때 그 뉴스] 23개 언론사에 5056억 세금 추징
    • 입력 2017.06.20 (07:01)
    그때 그뉴스
[그때 그 뉴스] 23개 언론사에 5056억 세금 추징
2001년 오늘 국세청의 언론사 세무조사 결과가 처음으로 공개됐다. 2001년의 언론사 세무조사는 1994년 이후 7년 만이지만, 그 결과가 공개된 것은 사상 처음이었다.

국세청은 23개 언론사와 대주주에 대해 세무조사를 벌여 단일 업종으로 사상 최대 규모인 5,056억 원을 추징한다고 발표했다. 조선일보 864억 원, 중앙일보 850억 원, 동아일보 827억 원 등 주요 신문사의 추징액이 과반을 차지했다.

김대중 정부는 언론사 세무조사 결과를 토대로 조선일보, 중앙일보, 동아일보, 한국일보, 국민일보, 대한매일 등 6개 언론사 사주를 탈세 혐의로 고발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