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충남 아산 현충사 내에 있는 일본 특산종 나무 '금송'이 사당 영역에서 기념관과...
자동차계 ‘알파고’ vs ‘인간’ 운전 대결 누가 이길까?
자동차계 ‘알파고’ vs ‘인간’ 운전 대결 누가 이길까?
운전자 없이 달리는 자율주행차와, 사람이 운전 실력을 겨뤘습니다.인간과 대결할 정도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그때 그 뉴스] 23개 언론사에 5056억 세금 추징
입력 2017.06.20 (07:01) 그때 그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그때 그 뉴스] 23개 언론사에 5056억 세금 추징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2001년 오늘 국세청의 언론사 세무조사 결과가 처음으로 공개됐다. 2001년의 언론사 세무조사는 1994년 이후 7년 만이지만, 그 결과가 공개된 것은 사상 처음이었다.

국세청은 23개 언론사와 대주주에 대해 세무조사를 벌여 단일 업종으로 사상 최대 규모인 5,056억 원을 추징한다고 발표했다. 조선일보 864억 원, 중앙일보 850억 원, 동아일보 827억 원 등 주요 신문사의 추징액이 과반을 차지했다.

김대중 정부는 언론사 세무조사 결과를 토대로 조선일보, 중앙일보, 동아일보, 한국일보, 국민일보, 대한매일 등 6개 언론사 사주를 탈세 혐의로 고발했다.
  • [그때 그 뉴스] 23개 언론사에 5056억 세금 추징
    • 입력 2017.06.20 (07:01)
    그때 그뉴스
[그때 그 뉴스] 23개 언론사에 5056억 세금 추징
2001년 오늘 국세청의 언론사 세무조사 결과가 처음으로 공개됐다. 2001년의 언론사 세무조사는 1994년 이후 7년 만이지만, 그 결과가 공개된 것은 사상 처음이었다.

국세청은 23개 언론사와 대주주에 대해 세무조사를 벌여 단일 업종으로 사상 최대 규모인 5,056억 원을 추징한다고 발표했다. 조선일보 864억 원, 중앙일보 850억 원, 동아일보 827억 원 등 주요 신문사의 추징액이 과반을 차지했다.

김대중 정부는 언론사 세무조사 결과를 토대로 조선일보, 중앙일보, 동아일보, 한국일보, 국민일보, 대한매일 등 6개 언론사 사주를 탈세 혐의로 고발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