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스페셜] 당신은 정규직입니까?
[스페셜] 당신은 정규직입니까?
매일 출근하는 직장에서도 이방인처럼 일하는 사람들이 있다. ‘평범한 삶’이 꿈인 이들은 일터에서조차 이방인처럼 언제나 떠날 준비를 하고 있어야 한다...
낯선 외국인의 친구 요청…알고보니 ‘로맨스 스캠’ 사기꾼
낯선 외국인의 친구 요청…알고보니 ‘로맨스 스캠’
지난 5월 대전에 사는 A(32ㆍ여) 씨는 페이스북을 통해 한 외국 남성으로부터 친구요청 메시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서울 주택가 텃밭에서 양귀비 기르던 60대 부부 검거
입력 2017.06.20 (07:43) | 수정 2017.06.20 (07:51) 인터넷 뉴스
서울 주택가 텃밭에서 양귀비 기르던 60대 부부 검거
서울 구로구 주택가 텃밭에서 양귀비를 기르던 60대 부부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구로경찰서는 지난 달부터 자택 텃밭에서 양귀비 80주를 길러오던 민 모 (64, 여성) 씨 부부를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지난 18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민 씨 등이 텃밭에서 기르던 상추들 사이에서 양귀비가 대량 발견됐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상추 씨앗과 양귀비 씨앗을 혼동했다"며 고의적 범행을 부인했다.

경찰은 민 씨 부부의 소변과 모발 등을 채취해 양귀비 투약 여부를 확인 중이다.
  • 서울 주택가 텃밭에서 양귀비 기르던 60대 부부 검거
    • 입력 2017.06.20 (07:43)
    • 수정 2017.06.20 (07:51)
    인터넷 뉴스
서울 주택가 텃밭에서 양귀비 기르던 60대 부부 검거
서울 구로구 주택가 텃밭에서 양귀비를 기르던 60대 부부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구로경찰서는 지난 달부터 자택 텃밭에서 양귀비 80주를 길러오던 민 모 (64, 여성) 씨 부부를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지난 18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민 씨 등이 텃밭에서 기르던 상추들 사이에서 양귀비가 대량 발견됐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상추 씨앗과 양귀비 씨앗을 혼동했다"며 고의적 범행을 부인했다.

경찰은 민 씨 부부의 소변과 모발 등을 채취해 양귀비 투약 여부를 확인 중이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