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 20만 초읽기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도 20만 돌파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와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지원 확대를 요청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 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엎친 데 덮친 레알…모드리치 위증혐의 조사
입력 2017.06.20 (09:07) | 수정 2017.06.20 (09:07) 연합뉴스
엎친 데 덮친 레알…모드리치 위증혐의 조사
탈세 혐의로 기소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이적 선언으로 곤혹스러운 상황에 놓인 스페인 축구 구단 레알 마드리드가 크로아티아 출신의 미드필더 루카 모드리치(31)마저 잃게 될 위험에 처했다.

19일(현지시간) AP통신과 BBC방송 등에 따르면 크로아티아 검찰은 모드리치가 전 소속팀인 디나모 자그레브의 즈드라브코 마미치 전 회장의 횡령·탈세 재판에서 거짓 증언한 혐의에 대해 조사를 시작했다.

크로아티아 축구계 거물인 마미치는 2008년부터 팀 선수들을 해외 구단에 넘기는 과정에서 팀의 자금 1천500만 유로(약 190억원)를 횡령하고, 세금 160만 유로(20억원)를 탈루한 혐의로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다.

위증의 핵심은 지난 2008년 디나모에서 영국 토트넘으로 옮긴 모드리치가 자신의 이적료 중 절반을 마미치에게 주기로 한 계약을 언제 체결했느냐는 것이다.

모드리치는 지난 13일 법정에 나와 2004년 7월 디나모와의 계약을 갱신하면서 이러한 이적료 조항에도 합의했다고 진술했다.

검찰은 그러나 모드리치가 2015년 조사에서는 토트넘 이적이 결정된 이후에야 이런 계약을 했다고 상반된 진술을 했다며, 모드리치가 마미치에 유리하도록 법정에서 거짓 증언을 했다고 주장한다.

법원 출두 당시 모드리치는 상당히 불편한 기색이었다고 BBC는 전했다.

위증 혐의가 유죄로 확정되면 모드리치는 최대 5년의 징역형에 처할 수 있다.

크로아티나 대표팀 주장이기도 한 모드리치는 지난 2012년 레알 마드리드에 합류해 주전으로 활약하고 있다. 레알과의 계약기간은 2020년까지다.
  • 엎친 데 덮친 레알…모드리치 위증혐의 조사
    • 입력 2017.06.20 (09:07)
    • 수정 2017.06.20 (09:07)
    연합뉴스
엎친 데 덮친 레알…모드리치 위증혐의 조사
탈세 혐의로 기소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이적 선언으로 곤혹스러운 상황에 놓인 스페인 축구 구단 레알 마드리드가 크로아티아 출신의 미드필더 루카 모드리치(31)마저 잃게 될 위험에 처했다.

19일(현지시간) AP통신과 BBC방송 등에 따르면 크로아티아 검찰은 모드리치가 전 소속팀인 디나모 자그레브의 즈드라브코 마미치 전 회장의 횡령·탈세 재판에서 거짓 증언한 혐의에 대해 조사를 시작했다.

크로아티아 축구계 거물인 마미치는 2008년부터 팀 선수들을 해외 구단에 넘기는 과정에서 팀의 자금 1천500만 유로(약 190억원)를 횡령하고, 세금 160만 유로(20억원)를 탈루한 혐의로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다.

위증의 핵심은 지난 2008년 디나모에서 영국 토트넘으로 옮긴 모드리치가 자신의 이적료 중 절반을 마미치에게 주기로 한 계약을 언제 체결했느냐는 것이다.

모드리치는 지난 13일 법정에 나와 2004년 7월 디나모와의 계약을 갱신하면서 이러한 이적료 조항에도 합의했다고 진술했다.

검찰은 그러나 모드리치가 2015년 조사에서는 토트넘 이적이 결정된 이후에야 이런 계약을 했다고 상반된 진술을 했다며, 모드리치가 마미치에 유리하도록 법정에서 거짓 증언을 했다고 주장한다.

법원 출두 당시 모드리치는 상당히 불편한 기색이었다고 BBC는 전했다.

위증 혐의가 유죄로 확정되면 모드리치는 최대 5년의 징역형에 처할 수 있다.

크로아티나 대표팀 주장이기도 한 모드리치는 지난 2012년 레알 마드리드에 합류해 주전으로 활약하고 있다. 레알과의 계약기간은 2020년까지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