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2001년 도입된 교원 성과급제는 전체 교사를 평가로 등급을 매긴 뒤 성과급을 차등 지급하는 제도다. 교직사회의 경쟁 유도를 통해 교육의 질을 제고한...
한미정상회담 첫술에 배부를까…핫라인 구축이 관건
한미정상회담 첫술에 배부를까…핫라인 구축이 관건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부지런한 대통령이다. 백악관에서 보내주는 일정표에는 거의 매일 빈틈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文 대통령, 안보실 2차장 남관표·과학기술보좌관 문미옥 임명 ISSUE
입력 2017.06.20 (10:13) | 수정 2017.06.20 (10:48) 인터넷 뉴스
文 대통령, 안보실 2차장 남관표·과학기술보좌관 문미옥 임명
문재인 대통령은 20일(오늘) 이달 초 전임 김기정 연세대 교수의 사퇴로 공석이었던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에 남관표 주 스웨덴 대사를 임명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남관표 2차장은 외교안보업무에 정통한 전략 정책 기획통"이라며 "다양한 분야의 경험을 토대로 새 정부 국가안보정책을 차질없이 수행해나갈 적임자"라고 밝혔다.

부산 출신인 남 2차장은 외교부 정책기획국장과 국무총리실 규제개혁 조정관, 그리고 주 헝가리 대사를 역임한 외교관으로서 노무현 정부 시절 청와대 민정수석실에 파견돼 근무한 경력을 갖고 있다.

과거 청와대 외교안보수석 역할을 겸하게 되는 남 대사는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도와 한·미 정상회담 준비에 주력할 것으로 알려졌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와 함께 청와대 정책실 산하에 신설된 과학기술보좌관에 더불어민주당 문미옥 의원을 선임했다.

박수현 대변인은 "문미옥 보좌관이 기초과학분야와 과학정책 분야를 두루 거친 손꼽히는 여성 과학기술인 출신 비례대표 의원으로서 과학 입국의 미래를 개척할 적임자"라고 말했다.

문 의원은 문 의원은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 기획정책실장으로 재직하던 중 지난해 총선 때 여성 과학기술 인재로 발탁돼 비례대표로 국회에 입성했다.

문 의원은 차관급인 과학기술보좌관에 임명되면서 국회법 제29조 겸직금지 조항에 따라 의원직을 상실하게 되며, 국회의원직은 이수혁 전 독일대사가 승계하게 된다.
  • 文 대통령, 안보실 2차장 남관표·과학기술보좌관 문미옥 임명
    • 입력 2017.06.20 (10:13)
    • 수정 2017.06.20 (10:48)
    인터넷 뉴스
文 대통령, 안보실 2차장 남관표·과학기술보좌관 문미옥 임명
문재인 대통령은 20일(오늘) 이달 초 전임 김기정 연세대 교수의 사퇴로 공석이었던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에 남관표 주 스웨덴 대사를 임명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남관표 2차장은 외교안보업무에 정통한 전략 정책 기획통"이라며 "다양한 분야의 경험을 토대로 새 정부 국가안보정책을 차질없이 수행해나갈 적임자"라고 밝혔다.

부산 출신인 남 2차장은 외교부 정책기획국장과 국무총리실 규제개혁 조정관, 그리고 주 헝가리 대사를 역임한 외교관으로서 노무현 정부 시절 청와대 민정수석실에 파견돼 근무한 경력을 갖고 있다.

과거 청와대 외교안보수석 역할을 겸하게 되는 남 대사는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도와 한·미 정상회담 준비에 주력할 것으로 알려졌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와 함께 청와대 정책실 산하에 신설된 과학기술보좌관에 더불어민주당 문미옥 의원을 선임했다.

박수현 대변인은 "문미옥 보좌관이 기초과학분야와 과학정책 분야를 두루 거친 손꼽히는 여성 과학기술인 출신 비례대표 의원으로서 과학 입국의 미래를 개척할 적임자"라고 말했다.

문 의원은 문 의원은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 기획정책실장으로 재직하던 중 지난해 총선 때 여성 과학기술 인재로 발탁돼 비례대표로 국회에 입성했다.

문 의원은 차관급인 과학기술보좌관에 임명되면서 국회법 제29조 겸직금지 조항에 따라 의원직을 상실하게 되며, 국회의원직은 이수혁 전 독일대사가 승계하게 된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