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이재민들 벌써 3번째 ‘이사’…대피소 안내 ‘오락가락’ 소동
이재민들 벌써 3번째 ‘이사’…대피소 안내 ‘오락가락’ 소동
체육관에서 나흘 밤을 지낸 포항 이재민들이 인근 학교 두곳으로 옮겨 갔습니다. 하지만, 장소...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 …결국 ‘사당 밖으로’ 쫓겨나
충남 아산 현충사 내에 있는 일본 특산종 나무 '금송'이 사당 영역에서 기념관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에 억류된 우리 국민 6명…“일부 건강 우려”
입력 2017.06.20 (10:52) | 수정 2017.06.20 (10:57) 인터넷 뉴스
北에 억류된 우리 국민 6명…“일부 건강 우려”
북한에 억류됐다가 혼수상태로 풀려난 미국인 대학생 오토 웜비어가 사망하면서 북에 억류된 우리 국민의 안위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통일부에 따르면 현재 북한에는 우리 국민 6명이 억류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이들은 대부분 북·중 접경 지역에서 선교 활동을 벌이다 문제가 생긴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은 2013년 10월에 밀입북 혐의로 체포한 한국인 선교사 김정욱씨에 대해 국가정보원과 내통했다며 북한 형법의 국가전복음모죄, 간첩죄 등을 적용해 무기징역을 선고하고 지금까지 억류하고 있다.

또 김국기(2014년 10월 억류), 최춘길(2014년 12월 억류) 선교사 등도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채 억류돼 있다.

북한은 2015년 3월 이들을 기자회견장에 세우고 "미국과 괴뢰 정보기관의 배후 조종과 지령 밑에 비열하고 음모적인 암살 수법으로 최고 수뇌부를 어째 보려고 날뛴 테러분자들"이라고 주장했다.

지난해 7월 억류 사실이 공개된 고현철씨 등 나머지 3명은 탈북민이다.

정부는 억류된 우리 국민의 현재 상황을 파악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정부는 북한에 공관을 두고 있는 유럽 국가들을 통해 억류자들의 안위를 파악하려고 노력했지만, 북한은 이에 응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국제적십자위원회를 통해서 억류자들에게 가족들의 편지를 전달하려고 수차례 시도했지만, 역시 성과가 없었다.

정부는 과거 당국회담 등을 통해 북측에 직접 억류자 석방 문제를 제기해 왔지만, 지난 2월 개성공단 운영이 전면 중단된 이후로는 아예 남북 간 통신 채널마저 차단되면서 송환요구조차 못 하고 있다.

특히 북한에 억류된 우리 국민 중 일부는 건강이 좋은 않은 것으로 전해져 우려를 키우고 있다. 김국기 선교사의 경우, 억류 당시 고혈압과 당뇨병 등을 앓고 있었다고 이한별 북한인권증진센터 소장이 지난 4월 전한 바 있다.

통일부 당국자는 "김국기씨의 경우 현재 건강 상태는 파악되지 않고 있는데 건강이 나빠지지는 않았을지 우려된다"면서 "다른 탈북자들의 안위도 현재 파악하는 데 한계가 있다"고 말했다.

북한은 억류한 외국인에 대해 영사 접견을 선택적으로 허용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북한에 억류 중인 한국계 캐나다인 임현수 목사가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와 면담하고, 가족과 전화통화도 했다.

억류중인 미국인들에 대해서도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관을 통해 접견을 허용해 왔는데, 웜비어가 혼수상태에 빠진 이후로는 접견이 차단됐다.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관의 마르티나 아버그 소모기 2등 서기관은 지난 2월 "지난해 3월 2일이 웜비어씨를 방문한 마지막 날이었다"고 밝혔다고 미국의소리 방송이 전했다.
  • 北에 억류된 우리 국민 6명…“일부 건강 우려”
    • 입력 2017.06.20 (10:52)
    • 수정 2017.06.20 (10:57)
    인터넷 뉴스
北에 억류된 우리 국민 6명…“일부 건강 우려”
북한에 억류됐다가 혼수상태로 풀려난 미국인 대학생 오토 웜비어가 사망하면서 북에 억류된 우리 국민의 안위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통일부에 따르면 현재 북한에는 우리 국민 6명이 억류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이들은 대부분 북·중 접경 지역에서 선교 활동을 벌이다 문제가 생긴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은 2013년 10월에 밀입북 혐의로 체포한 한국인 선교사 김정욱씨에 대해 국가정보원과 내통했다며 북한 형법의 국가전복음모죄, 간첩죄 등을 적용해 무기징역을 선고하고 지금까지 억류하고 있다.

또 김국기(2014년 10월 억류), 최춘길(2014년 12월 억류) 선교사 등도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채 억류돼 있다.

북한은 2015년 3월 이들을 기자회견장에 세우고 "미국과 괴뢰 정보기관의 배후 조종과 지령 밑에 비열하고 음모적인 암살 수법으로 최고 수뇌부를 어째 보려고 날뛴 테러분자들"이라고 주장했다.

지난해 7월 억류 사실이 공개된 고현철씨 등 나머지 3명은 탈북민이다.

정부는 억류된 우리 국민의 현재 상황을 파악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정부는 북한에 공관을 두고 있는 유럽 국가들을 통해 억류자들의 안위를 파악하려고 노력했지만, 북한은 이에 응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국제적십자위원회를 통해서 억류자들에게 가족들의 편지를 전달하려고 수차례 시도했지만, 역시 성과가 없었다.

정부는 과거 당국회담 등을 통해 북측에 직접 억류자 석방 문제를 제기해 왔지만, 지난 2월 개성공단 운영이 전면 중단된 이후로는 아예 남북 간 통신 채널마저 차단되면서 송환요구조차 못 하고 있다.

특히 북한에 억류된 우리 국민 중 일부는 건강이 좋은 않은 것으로 전해져 우려를 키우고 있다. 김국기 선교사의 경우, 억류 당시 고혈압과 당뇨병 등을 앓고 있었다고 이한별 북한인권증진센터 소장이 지난 4월 전한 바 있다.

통일부 당국자는 "김국기씨의 경우 현재 건강 상태는 파악되지 않고 있는데 건강이 나빠지지는 않았을지 우려된다"면서 "다른 탈북자들의 안위도 현재 파악하는 데 한계가 있다"고 말했다.

북한은 억류한 외국인에 대해 영사 접견을 선택적으로 허용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북한에 억류 중인 한국계 캐나다인 임현수 목사가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와 면담하고, 가족과 전화통화도 했다.

억류중인 미국인들에 대해서도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관을 통해 접견을 허용해 왔는데, 웜비어가 혼수상태에 빠진 이후로는 접견이 차단됐다.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관의 마르티나 아버그 소모기 2등 서기관은 지난 2월 "지난해 3월 2일이 웜비어씨를 방문한 마지막 날이었다"고 밝혔다고 미국의소리 방송이 전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