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천 명이 속았다!…‘짝퉁’ 운동화 주의보
천 명이 속았다!…‘짝퉁’ 운동화 주의보
"요즘 같은 시대에 '짝퉁'에 속을 줄이야..."김 모(44) 씨는 기자와의 통화에서 한숨을 내쉬었다. 김 씨는 기자에게 설마 자신이 '짝퉁'...
[취재후] 세금 안 내면서 뒤로는 호화 사치품…압류품 속 고액체납 실태
세금 낼 돈 없어도 ‘고가 시계·다이아몬드’는 있다
A씨지난해 경기도 수원시 OO아파트 A씨의 집을 안양시청 징수과 체납기동팀이 찾았다. 지방소득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LG 이병규 9번 영구결번된다…7월 9일 은퇴식
입력 2017.06.20 (11:14) | 수정 2017.06.20 (13:52) 연합뉴스
LG 이병규 9번 영구결번된다…7월 9일 은퇴식
LG 트윈스가 지난해 은퇴한 프랜차이즈 스타 '적토마' 이병규(43·현 스카이스포츠 해설위원)의 은퇴식을 마련했다.

LG는 7월 9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와 홈경기 종료 후에 이병규의 공식 은퇴식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병규는 단국대를 졸업하고 1997년 LG 1차 지명으로 줄무늬 유니폼을 입었다.

일본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건스에서 뛰었던 3년을 제외하고 이병규는 KBO 무대에서 LG 유니폼만을 입고 17년을 활약했다.

이병규는 지난해까지 1천741경기에 출전해 타율 0.311, 안타 2천43개, 홈런 161개, 타점 972개를 남겼다.

이병규는 데뷔 시즌인 1997년 신인왕을 시작으로 통산 7번의 골든글러브 수상(외야수 6회 최다 수상), 2번의 타격왕과 4번의 최다안타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1999년 잠실구단 최초 30(홈런)-30(도루) 클럽에 가입했고 2013년에는 최고령 타격왕, 최고령 사이클링 히트와 10연타석 안타를 기록했다.

2014년에는 통산 2천안타 달성 등을 기록했다.

특히 이병규는 역대 최소 경기인 1천653경기 만에 2천안타를 달성했다. 통산 2천43안타는 LG 한 구단에서만 작성한 기록이라 의미가 더 깊다.

또 이병규는 대한민국 국가대표로 1998년 방콕 아시안게임, 1999년 아시아선수권 대회, 2000년 시드니 올림픽,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 2006년 제1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에서도 활약했다.

LG는 이날 이병규의 등번호인 9번을 영구결번으로 지정하고 공식 은퇴식과 함께 영구결번식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이병규의 영구결번은 LG 구단에서 투수 김용수에 이어 두 번째며 야수 출신으로는 최초다.
  • LG 이병규 9번 영구결번된다…7월 9일 은퇴식
    • 입력 2017.06.20 (11:14)
    • 수정 2017.06.20 (13:52)
    연합뉴스
LG 이병규 9번 영구결번된다…7월 9일 은퇴식
LG 트윈스가 지난해 은퇴한 프랜차이즈 스타 '적토마' 이병규(43·현 스카이스포츠 해설위원)의 은퇴식을 마련했다.

LG는 7월 9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와 홈경기 종료 후에 이병규의 공식 은퇴식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병규는 단국대를 졸업하고 1997년 LG 1차 지명으로 줄무늬 유니폼을 입었다.

일본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건스에서 뛰었던 3년을 제외하고 이병규는 KBO 무대에서 LG 유니폼만을 입고 17년을 활약했다.

이병규는 지난해까지 1천741경기에 출전해 타율 0.311, 안타 2천43개, 홈런 161개, 타점 972개를 남겼다.

이병규는 데뷔 시즌인 1997년 신인왕을 시작으로 통산 7번의 골든글러브 수상(외야수 6회 최다 수상), 2번의 타격왕과 4번의 최다안타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1999년 잠실구단 최초 30(홈런)-30(도루) 클럽에 가입했고 2013년에는 최고령 타격왕, 최고령 사이클링 히트와 10연타석 안타를 기록했다.

2014년에는 통산 2천안타 달성 등을 기록했다.

특히 이병규는 역대 최소 경기인 1천653경기 만에 2천안타를 달성했다. 통산 2천43안타는 LG 한 구단에서만 작성한 기록이라 의미가 더 깊다.

또 이병규는 대한민국 국가대표로 1998년 방콕 아시안게임, 1999년 아시아선수권 대회, 2000년 시드니 올림픽,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 2006년 제1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에서도 활약했다.

LG는 이날 이병규의 등번호인 9번을 영구결번으로 지정하고 공식 은퇴식과 함께 영구결번식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이병규의 영구결번은 LG 구단에서 투수 김용수에 이어 두 번째며 야수 출신으로는 최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