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100m 높이 ‘공기청정탑’ 위력…중국도 미세먼지 사투
100m 높이 ‘공기청정탑’까지 등장…중국도 미세먼지 사투
[앵커]우리가 이렇게 미세먼지로 몸살을 앓고 있는 만큼, 그러면 중국의 경우는 어떨지 궁금한...
주사제 1병 나눠쓰고 내역서엔 5병…부당청구 시도까지
주사제 1병 나눠쓰고 내역서엔 5병…부당청구 시도까지
[앵커] 서울 이대 목동병원에서 숨진 4명의 신생아는 주사제 한 병을, 나눠 맞는 과정에서 감염돼 숨진...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5~7년차 중고차가 가장 많이 팔린다”
입력 2017.06.20 (11:36) | 수정 2017.06.20 (11:38) 인터넷 뉴스
“5~7년차 중고차가 가장 많이 팔린다”
5~7년 된 중고차가 가장 매물로 많이 나온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20일 중고차매매 전문기업 SK엔카직영에 따르면 최근 3개월 동안 '홈엔카 내차팔기' 서비스를 이용해 차를 판 소비자 2천156명의 사례를 분석한 결과 출고된 지 5~7년 사이(연식 2010~2012년) 차량의 비중이 34%로 가장 컸다.

이어 제조사의 평균 보증기간 3년을 넘지 않은 차가 25%, 10년 이상 된 노후 차가 14%를 차지했다.

차종별로는 준중형차(22%)가 가장 많이 팔렸고, 중형차(19%)와 스포츠유틸리티차(SUV·17%), 경차(14%), 대형차(13%)가 뒤를 이었다.
  • “5~7년차 중고차가 가장 많이 팔린다”
    • 입력 2017.06.20 (11:36)
    • 수정 2017.06.20 (11:38)
    인터넷 뉴스
“5~7년차 중고차가 가장 많이 팔린다”
5~7년 된 중고차가 가장 매물로 많이 나온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20일 중고차매매 전문기업 SK엔카직영에 따르면 최근 3개월 동안 '홈엔카 내차팔기' 서비스를 이용해 차를 판 소비자 2천156명의 사례를 분석한 결과 출고된 지 5~7년 사이(연식 2010~2012년) 차량의 비중이 34%로 가장 컸다.

이어 제조사의 평균 보증기간 3년을 넘지 않은 차가 25%, 10년 이상 된 노후 차가 14%를 차지했다.

차종별로는 준중형차(22%)가 가장 많이 팔렸고, 중형차(19%)와 스포츠유틸리티차(SUV·17%), 경차(14%), 대형차(13%)가 뒤를 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