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7년차 중고차가 가장 많이 팔린다”
입력 2017.06.20 (11:36) 수정 2017.06.20 (11:38) 인터넷 뉴스
“5~7년차 중고차가 가장 많이 팔린다”
5~7년 된 중고차가 가장 매물로 많이 나온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20일 중고차매매 전문기업 SK엔카직영에 따르면 최근 3개월 동안 '홈엔카 내차팔기' 서비스를 이용해 차를 판 소비자 2천156명의 사례를 분석한 결과 출고된 지 5~7년 사이(연식 2010~2012년) 차량의 비중이 34%로 가장 컸다.

이어 제조사의 평균 보증기간 3년을 넘지 않은 차가 25%, 10년 이상 된 노후 차가 14%를 차지했다.

차종별로는 준중형차(22%)가 가장 많이 팔렸고, 중형차(19%)와 스포츠유틸리티차(SUV·17%), 경차(14%), 대형차(13%)가 뒤를 이었다.
  • “5~7년차 중고차가 가장 많이 팔린다”
    • 입력 2017.06.20 (11:36)
    • 수정 2017.06.20 (11:38)
    인터넷 뉴스
“5~7년차 중고차가 가장 많이 팔린다”
5~7년 된 중고차가 가장 매물로 많이 나온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20일 중고차매매 전문기업 SK엔카직영에 따르면 최근 3개월 동안 '홈엔카 내차팔기' 서비스를 이용해 차를 판 소비자 2천156명의 사례를 분석한 결과 출고된 지 5~7년 사이(연식 2010~2012년) 차량의 비중이 34%로 가장 컸다.

이어 제조사의 평균 보증기간 3년을 넘지 않은 차가 25%, 10년 이상 된 노후 차가 14%를 차지했다.

차종별로는 준중형차(22%)가 가장 많이 팔렸고, 중형차(19%)와 스포츠유틸리티차(SUV·17%), 경차(14%), 대형차(13%)가 뒤를 이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