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천 명이 속았다!…‘짝퉁’ 운동화 주의보
천 명이 속았다!…‘짝퉁’ 운동화 주의보
"요즘 같은 시대에 '짝퉁'에 속을 줄이야..."김 모(44) 씨는 기자와의 통화에서 한숨을 내쉬었다. 김 씨는 기자에게 설마 자신이 '짝퉁'...
[취재후] 세금 안 내면서 뒤로는 호화 사치품…압류품 속 고액체납 실태
세금 낼 돈 없어도 ‘고가 시계·다이아몬드’는 있다
A씨지난해 경기도 수원시 OO아파트 A씨의 집을 안양시청 징수과 체납기동팀이 찾았다. 지방소득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中 티베트 출신 공군 조종사 탄생 예고
입력 2017.06.20 (12:52) | 수정 2017.06.20 (13:01)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中 티베트 출신 공군 조종사 탄생 예고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국 공군이 조종사를 뽑는데 처음으로 티베트 출신자를 모집하는 등 지역 차별을 없애기로 했습니다.

<리포트>

베이징 공군 조종사 모집국.

응시생들의 체력 검사와 심리 검사가 한창입니다.

이번 공군 조종사 모집은 조금 특별한데요,

그 이유는 응시자 가운데 티베트 출신자가 22명이나 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제단(티베트 출신 지원자) : "저는 라싸에서 왔어요. 어려서부터 군사 문제에 관심이 많았죠."

티베트 출신 응시생들은 하나같이 중국 최초의 티베트 출신 조종사가 되고 싶다며 강한 의지를 불태웠습니다.

중국 공군은 지원자 수준 향상은 물론 지역 차별을 없애기 위해 올해부터 티베트를 포함 중국 31개 성과 자치구 직할시를 대상으로 인원을 모집했습니다.

고3 졸업생 지원자만 3천 명이 넘고, 여성 조종사도 곧 모집 예정입니다.
  • 中 티베트 출신 공군 조종사 탄생 예고
    • 입력 2017.06.20 (12:52)
    • 수정 2017.06.20 (13:01)
    뉴스 12
中 티베트 출신 공군 조종사 탄생 예고
<앵커 멘트>

중국 공군이 조종사를 뽑는데 처음으로 티베트 출신자를 모집하는 등 지역 차별을 없애기로 했습니다.

<리포트>

베이징 공군 조종사 모집국.

응시생들의 체력 검사와 심리 검사가 한창입니다.

이번 공군 조종사 모집은 조금 특별한데요,

그 이유는 응시자 가운데 티베트 출신자가 22명이나 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제단(티베트 출신 지원자) : "저는 라싸에서 왔어요. 어려서부터 군사 문제에 관심이 많았죠."

티베트 출신 응시생들은 하나같이 중국 최초의 티베트 출신 조종사가 되고 싶다며 강한 의지를 불태웠습니다.

중국 공군은 지원자 수준 향상은 물론 지역 차별을 없애기 위해 올해부터 티베트를 포함 중국 31개 성과 자치구 직할시를 대상으로 인원을 모집했습니다.

고3 졸업생 지원자만 3천 명이 넘고, 여성 조종사도 곧 모집 예정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