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K스타] 故 김광석 부인 “잠적 아니다, 법적 대응 준비중”
故 김광석 부인 “잠적 아니다, 법적 대응 준비 중”
검찰이 가수 故 김광석의 딸 서연 씨의 사망 의혹에 대해 재수사에 공식 착수한 가운데 의혹의...
부산 신축 오피스텔도 ‘기우뚱’…‘붕괴 우려’로 긴급 대피
부산 신축 오피스텔도 ‘기우뚱’…‘붕괴 우려’로 긴급 대피
부산 사하구에 있는 한 오피스텔 건물이 한쪽으로 급격히 기울어져 입주자들이 대피하고 부근 주민들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가뭄 피해지에 민·관 합동 물자 장비 지원 ISSUE
입력 2017.06.20 (13:03) | 수정 2017.06.20 (13:26) 인터넷 뉴스
가뭄 피해지에 민·관 합동 물자 장비 지원
전국적으로 가뭄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민·관이 공동으로 피해 지역에 물자와 장비 지원을 시작한다.

국민안전처는 정부세종청사에서 대한건설협회와 지하수협회 등 민간단체 등과 '가뭄 대응 민·관 협력 간담회'를 열고, 가뭄 피해 해소를 위한 지원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대한 상하수도학회는 전문가 그룹을 활용해 가뭄 지역에 대한 원인 분석을 위한 현장조사를 하기로 했고, 한국전력공사도 현장 굴착 등 긴급 상황 시 우선으로 전력을 공급할 수 있도록 돕기로 했다.

한국농어촌공사와 수자원공사도 급수 대책이 필요한 가뭄 지역에 급수 차량과 병물 등을 보낸다는 계획이다.

건설협회와 지하수협회는 경기와 강원, 충북, 충남, 전남 지역 가뭄 극복을 위해 굴착기 2천482대와 양수기 8천33대, 급수 차량 3천36대를 현장에 지원해 왔다.
  • 가뭄 피해지에 민·관 합동 물자 장비 지원
    • 입력 2017.06.20 (13:03)
    • 수정 2017.06.20 (13:26)
    인터넷 뉴스
가뭄 피해지에 민·관 합동 물자 장비 지원
전국적으로 가뭄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민·관이 공동으로 피해 지역에 물자와 장비 지원을 시작한다.

국민안전처는 정부세종청사에서 대한건설협회와 지하수협회 등 민간단체 등과 '가뭄 대응 민·관 협력 간담회'를 열고, 가뭄 피해 해소를 위한 지원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대한 상하수도학회는 전문가 그룹을 활용해 가뭄 지역에 대한 원인 분석을 위한 현장조사를 하기로 했고, 한국전력공사도 현장 굴착 등 긴급 상황 시 우선으로 전력을 공급할 수 있도록 돕기로 했다.

한국농어촌공사와 수자원공사도 급수 대책이 필요한 가뭄 지역에 급수 차량과 병물 등을 보낸다는 계획이다.

건설협회와 지하수협회는 경기와 강원, 충북, 충남, 전남 지역 가뭄 극복을 위해 굴착기 2천482대와 양수기 8천33대, 급수 차량 3천36대를 현장에 지원해 왔다.
이슈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