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홍준표 vs 서청원 ‘네가 나가라’ 전면전…“노욕·폐수” vs “혹세무민”
洪·徐 ‘네가 나가라’ 전면전…“노욕·폐수 vs 혹세무민”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와 서청원 의원 등 친박(친박근혜)계 의원들이 오늘 서로 물러나라며 거친...
[K스타] 한고은 “최시원 불독, 왜 안락사 논하는지…” SNS글 논란
한고은 “최시원 불독, 왜 안락사 논하는지…” SNS글 사과
영화배우 한고은이 한일관 대표가 최시원 가족의 반려견에 물린 뒤 패혈증으로 숨진 사건과 관련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정의당 박원석 “김석동 금융위원장 내정 반대”
입력 2017.06.20 (13:44) | 수정 2017.06.20 (13:48) 인터넷 뉴스
정의당 박원석 “김석동 금융위원장 내정 반대”
정의당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한 박원석 후보는 20일(오늘) "정부는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을 금융당국 수장으로 내정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박 후보는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김 전 위원장은 책임지지 않는 관료의 전형이며, 관치금융의 대표적 인물"이라며 "정부가 내정을 강행하면 저와 정의당이 모든 방법을 동원해 반대와 저지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김 전 위원장은 2003년 금융감독위원회 감독정책1국장으로서, 10년 뒤 금융위원장으로서 두 차례에 걸쳐 직무를 유기, 3조 원이 넘는 우리 국민의 혈세를 론스타에 지불하게 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대책반장 김석동의 능력은 출중한 것 아니냐는 주장이 있지만 그렇지 않다"며 "1997년 외환위기, 2003년 카드대란 당시 주무과장, 국장으로서 아무 책임도 지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 정의당 박원석 “김석동 금융위원장 내정 반대”
    • 입력 2017.06.20 (13:44)
    • 수정 2017.06.20 (13:48)
    인터넷 뉴스
정의당 박원석 “김석동 금융위원장 내정 반대”
정의당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한 박원석 후보는 20일(오늘) "정부는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을 금융당국 수장으로 내정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박 후보는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김 전 위원장은 책임지지 않는 관료의 전형이며, 관치금융의 대표적 인물"이라며 "정부가 내정을 강행하면 저와 정의당이 모든 방법을 동원해 반대와 저지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김 전 위원장은 2003년 금융감독위원회 감독정책1국장으로서, 10년 뒤 금융위원장으로서 두 차례에 걸쳐 직무를 유기, 3조 원이 넘는 우리 국민의 혈세를 론스타에 지불하게 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대책반장 김석동의 능력은 출중한 것 아니냐는 주장이 있지만 그렇지 않다"며 "1997년 외환위기, 2003년 카드대란 당시 주무과장, 국장으로서 아무 책임도 지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