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고려인 강제 이주 80년…처음 발굴된 ‘아리랑’ 음원
[영상] 고려인 강제 이주 80년…처음 발굴된 ‘아리랑’ 음원
1937년 연해주에서 중앙아시아로 강제이주된 고려인들이 즐겨 불렀던 아리랑이 원형에 가까운...
‘살충제 달걀’ 보완검사서 농장 3곳 추가…부적합 52곳으로
‘살충제 달걀’ 보완검사서 농장 3곳 추가…부적합 52곳
정부가 전국 420개 산란계 농장에 대한 '살충제 달걀' 보완검사를 벌인 결과, 이 가운데 3곳에서 살충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조선 3사, 일감 세계 1~3위 유지
입력 2017.06.20 (14:04) | 수정 2017.06.20 (14:16) 인터넷 뉴스
조선 3사, 일감 세계 1~3위 유지
국내 조선업체 '빅3'가 남은 일감(수주 잔량) 순위에서 세계 1~3위를 유지했다.

20일 영국의 조선·해운 분석기관 클락슨 리서치가 발표한 '세계 조선소 모니터 6월호'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세계에서 수주 잔량이 가장 많은 조선소는 대우조선해양(거제·626만6천CGT·88척)이었다.

이어 현대중공업(울산·333만1천CGT·69척)과 삼성중공업(거제·320만5천CGT·60척)이 각각 2,3위를 차지했다. 4월 말과 비교하면 대우조선해양은 9천CGT 줄어든 반면, 현대중공업과 삼성중공업은 9만1천CGT와 7만4천CGT 늘었다.

우리나라 '조선 3사' 뒤로는 중국 상하이와이가오차오조선(192만9천CGT·44척)과 일본 이마바리조선(183만5천CGT·30척)이 5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현대삼호중공업(173만3천CGT·45척)은 6위, 현대미포조선(157만7천CGT·74척)은 한달 전보다 한 계단 높은 8위에 올랐다.
  • 조선 3사, 일감 세계 1~3위 유지
    • 입력 2017.06.20 (14:04)
    • 수정 2017.06.20 (14:16)
    인터넷 뉴스
조선 3사, 일감 세계 1~3위 유지
국내 조선업체 '빅3'가 남은 일감(수주 잔량) 순위에서 세계 1~3위를 유지했다.

20일 영국의 조선·해운 분석기관 클락슨 리서치가 발표한 '세계 조선소 모니터 6월호'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세계에서 수주 잔량이 가장 많은 조선소는 대우조선해양(거제·626만6천CGT·88척)이었다.

이어 현대중공업(울산·333만1천CGT·69척)과 삼성중공업(거제·320만5천CGT·60척)이 각각 2,3위를 차지했다. 4월 말과 비교하면 대우조선해양은 9천CGT 줄어든 반면, 현대중공업과 삼성중공업은 9만1천CGT와 7만4천CGT 늘었다.

우리나라 '조선 3사' 뒤로는 중국 상하이와이가오차오조선(192만9천CGT·44척)과 일본 이마바리조선(183만5천CGT·30척)이 5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현대삼호중공업(173만3천CGT·45척)은 6위, 현대미포조선(157만7천CGT·74척)은 한달 전보다 한 계단 높은 8위에 올랐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