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거듭된 기습 폭우…반복된 ‘일기 오보’, 왜?
거듭된 기습 폭우…반복된 ‘일기 오보’, 왜?
이번 비는 짧은 시간 동안 수도권에 집중적으로 쏟아졌습니다. 레이더 영상을 통해 비구름의 이동 모습을 확인해볼까요? 아침 북한에서...
‘외유·막말’ 도의원…변명·책임 회피 여전
‘외유·막말’ 도의원…변명·책임 회피 여전
  "자신의 발언이 왜곡, 편집됐고, 유도 질문의 함정에 빠졌다." 수해 속 외유논란에 국민 비하 발언의 당사자인 김학철 의원은 귀국 직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강화도 본섬∼석모도 연륙교 28일 개통
입력 2017.06.20 (14:20) | 수정 2017.06.20 (14:24) 인터넷 뉴스
강화도 본섬∼석모도 연륙교 28일 개통
인천시 강화군은 강화도 본섬과 석모도를 잇는 석모대교를 28일 오전 0시에 개통한다고 20일 밝혔다.

석모대교는 2013년 3월부터 총 사업비 854억 원을 들여 건립한 교량으로 길이 1.54㎞·폭 12m에 왕복 2차로다. 원래 오는 8월 개통 예정이었지만 공정이 예정보다 빠르게 이뤄져 이달에 조기 개통하게 됐다.

강화군은 27일 오후 3시에 개통식을 열고 이튿날인 28일부터 차량 통행을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우리나라에서 4번째로 큰 섬 강화도와 22번째로 큰 섬 석모도를 잇는 석모대교 개통으로 인천 지역 생산유발 효과는 연간 943억 원, 고용 창출 855명 등의 부가가치가 생길 것으로 강화군은 예상했다.

석모도는 매년 관광객 100만여 명이 찾고 있지만 현재 30분마다 운항하는 배를 이용해야 했다. 석모대교 개통으로 서울과 경기 지역에서 섬까지 1시간이면 갈 수 있게 됐다.
  • 강화도 본섬∼석모도 연륙교 28일 개통
    • 입력 2017.06.20 (14:20)
    • 수정 2017.06.20 (14:24)
    인터넷 뉴스
강화도 본섬∼석모도 연륙교 28일 개통
인천시 강화군은 강화도 본섬과 석모도를 잇는 석모대교를 28일 오전 0시에 개통한다고 20일 밝혔다.

석모대교는 2013년 3월부터 총 사업비 854억 원을 들여 건립한 교량으로 길이 1.54㎞·폭 12m에 왕복 2차로다. 원래 오는 8월 개통 예정이었지만 공정이 예정보다 빠르게 이뤄져 이달에 조기 개통하게 됐다.

강화군은 27일 오후 3시에 개통식을 열고 이튿날인 28일부터 차량 통행을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우리나라에서 4번째로 큰 섬 강화도와 22번째로 큰 섬 석모도를 잇는 석모대교 개통으로 인천 지역 생산유발 효과는 연간 943억 원, 고용 창출 855명 등의 부가가치가 생길 것으로 강화군은 예상했다.

석모도는 매년 관광객 100만여 명이 찾고 있지만 현재 30분마다 운항하는 배를 이용해야 했다. 석모대교 개통으로 서울과 경기 지역에서 섬까지 1시간이면 갈 수 있게 됐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