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시사기획 창] 환상의 섬, 그늘진 민낯…제주에서 지금 무슨 일이?
환상의 섬, 그늘진 민낯…제주서 지금 무슨 일이?
국내 제일의 휴양 관광지이자 힐링의 섬 '제주'. 성산 일출봉, 섭지코지, 오름 등...
문화계 블랙리스트 피해자들…“추가 피해 조사해 달라”
문화계 블랙리스트 피해자들…“추가 피해 조사해 달라”
이명박 정부 당시 국가정보원의 '블랙리스트'에 올라 차별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피해 문화예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기농기원, ‘멸강나방’ 애벌레 확산…즉각 방제 당부
입력 2017.06.20 (15:13) | 수정 2017.06.20 (15:22) 인터넷 뉴스
경기농기원, ‘멸강나방’ 애벌레 확산…즉각 방제 당부
벼와 옥수수 등에 피해를 주는 멸강나방 애벌레가 확산되면서 농업기술원이 농가에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경기농업기술원은 멸강나방 애벌레로 인해 작물 피해가 여주를 비롯해 안성과 양주, 이천,용인, 포천, 화성 등 7개 지역으로 확산하고 있으며 발생면적은 81ha에 이르는 것으로 20일 집계했다.

도 농업기술원은 멸강나방 주의보를 발령하고 주요 발생지에 대한 예찰과 함께 농가에 적기 방제를 지도하고 있다.

멸강나방 애벌레는 현재 5~15mm정도의 크기지만 고온과 가뭄 등으로 인해 발육속도가 빨라지고 있으며 15mm가 넘으면 작물을 갉아먹는 속도가 매우 빨라져 피해가 커질 수 있다고 농기원은 설명했다.
  • 경기농기원, ‘멸강나방’ 애벌레 확산…즉각 방제 당부
    • 입력 2017.06.20 (15:13)
    • 수정 2017.06.20 (15:22)
    인터넷 뉴스
경기농기원, ‘멸강나방’ 애벌레 확산…즉각 방제 당부
벼와 옥수수 등에 피해를 주는 멸강나방 애벌레가 확산되면서 농업기술원이 농가에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경기농업기술원은 멸강나방 애벌레로 인해 작물 피해가 여주를 비롯해 안성과 양주, 이천,용인, 포천, 화성 등 7개 지역으로 확산하고 있으며 발생면적은 81ha에 이르는 것으로 20일 집계했다.

도 농업기술원은 멸강나방 주의보를 발령하고 주요 발생지에 대한 예찰과 함께 농가에 적기 방제를 지도하고 있다.

멸강나방 애벌레는 현재 5~15mm정도의 크기지만 고온과 가뭄 등으로 인해 발육속도가 빨라지고 있으며 15mm가 넘으면 작물을 갉아먹는 속도가 매우 빨라져 피해가 커질 수 있다고 농기원은 설명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