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택시운전사’ 올해 첫 천만 영화…흥행 비결 세 가지
‘택시운전사’ 올해 첫 천만 영화…흥행 비결 세 가지
5·18 민주화운동을 다룬 영화 ‘택시운전사’가 올해 첫 천만 영화에 등극했다...
[특파원 리포트]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오른 팔을 재빠르게 들어올려 눈 높이에 맞추며 힘차게 외친다. '하일 히틀러! (Heil Hitler, 히틀러 만세)' 과거 나치 시절, 유럽을 공포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정부 “북한, 모든 억류자 조속히 돌려보내야”
입력 2017.06.20 (15:42) | 수정 2017.06.20 (15:53) 인터넷 뉴스
정부 “북한, 모든 억류자 조속히 돌려보내야”
정부는 북한에 억류됐다가 풀려난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 씨의 사망에 애도를 표시하고 억류 중인 우리 국민과 미국인의 조속한 송환을 촉구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20일) 정례 브리핑에서 웜비어 씨 사망에 대해 "깊은 애도를 표한다"며 "정부는 북한 당국에 억류돼 있는 우리 국민과 미국인을 포함한 모든 억류자를 조속히 가족의 품으로 돌려보내길 촉구한다"고 밝혔다.

조 대변인은 "형언할 수 없는 충격과 상심에 빠진 고인의 유가족과 미국 국민, 미국 정부에 심심한 위로를 전한다"며 "인권과 인간 존엄은 그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인류 보편의 가치이고 어느 국가를 막론하고 자국민 생존과 안전 보호는 정부의 최우선 책무"라고 덧붙였다.

조 대변인은 이어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과의 통화가 이뤄지는 대로 웜비어 씨 사망에 위로와 애도의 뜻을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정부 “북한, 모든 억류자 조속히 돌려보내야”
    • 입력 2017.06.20 (15:42)
    • 수정 2017.06.20 (15:53)
    인터넷 뉴스
정부 “북한, 모든 억류자 조속히 돌려보내야”
정부는 북한에 억류됐다가 풀려난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 씨의 사망에 애도를 표시하고 억류 중인 우리 국민과 미국인의 조속한 송환을 촉구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20일) 정례 브리핑에서 웜비어 씨 사망에 대해 "깊은 애도를 표한다"며 "정부는 북한 당국에 억류돼 있는 우리 국민과 미국인을 포함한 모든 억류자를 조속히 가족의 품으로 돌려보내길 촉구한다"고 밝혔다.

조 대변인은 "형언할 수 없는 충격과 상심에 빠진 고인의 유가족과 미국 국민, 미국 정부에 심심한 위로를 전한다"며 "인권과 인간 존엄은 그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인류 보편의 가치이고 어느 국가를 막론하고 자국민 생존과 안전 보호는 정부의 최우선 책무"라고 덧붙였다.

조 대변인은 이어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과의 통화가 이뤄지는 대로 웜비어 씨 사망에 위로와 애도의 뜻을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