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한진그룹 휘청, 발목 잡은 ‘재벌 3세’ 리스크
한진그룹 휘청, 발목 잡은 ‘재벌 3세’ 리스크
뒤늦은 감이 있는 조양호 회장의 사과와 딸들의 사퇴, 어떤 배경에서 나온 것인지...
[현장 영상] 남북정상회담 코 앞…‘사드’ 충돌에 부상자 속출
[현장 영상] 남북정상회담 코 앞…‘사드’ 충돌에 부상자 속출
경찰이 오늘(23일) 오전 경북 성주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기지 입구를 막고 있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고양시, 2024년까지 창릉천 하수관로 정비사업
입력 2017.06.20 (15:47) | 수정 2017.06.20 (15:57) 인터넷 뉴스
고양시, 2024년까지 창릉천 하수관로 정비사업
경기도 고양시가 북한산 기슭에서 발원해 한강으로 합류하는 창릉천의 하수관로 정비사업을 오는 2024년까지 진행한다.

1단계로 국비 등 187억 원을 투입해, 다음 달부터 2019년까지 창릉천 상류 지역인 효자∼지축동 16㎞에 하수관로를 신설한다.

이와 함께 가정집에 연결되는 배수설비 450개도 설치한다.

2단계 사업으로 국비 등 733억 원을 들여 2020년부터 2024년까지 중류 지역인 신도동∼창릉∼화전∼대덕동 63㎞에 하수관로와 가정집 배수설비 3,500개를 설치할 예정이다.

창릉천은 그동안 생활오수와 악취로 민원이 끊이지 않던 곳으로, 설치사업이 끝나면 각 가정에서 버리는 오수는 공공하수도에 연결돼 난지 하수처리장으로 이송 처리된다.
  • 고양시, 2024년까지 창릉천 하수관로 정비사업
    • 입력 2017.06.20 (15:47)
    • 수정 2017.06.20 (15:57)
    인터넷 뉴스
고양시, 2024년까지 창릉천 하수관로 정비사업
경기도 고양시가 북한산 기슭에서 발원해 한강으로 합류하는 창릉천의 하수관로 정비사업을 오는 2024년까지 진행한다.

1단계로 국비 등 187억 원을 투입해, 다음 달부터 2019년까지 창릉천 상류 지역인 효자∼지축동 16㎞에 하수관로를 신설한다.

이와 함께 가정집에 연결되는 배수설비 450개도 설치한다.

2단계 사업으로 국비 등 733억 원을 들여 2020년부터 2024년까지 중류 지역인 신도동∼창릉∼화전∼대덕동 63㎞에 하수관로와 가정집 배수설비 3,500개를 설치할 예정이다.

창릉천은 그동안 생활오수와 악취로 민원이 끊이지 않던 곳으로, 설치사업이 끝나면 각 가정에서 버리는 오수는 공공하수도에 연결돼 난지 하수처리장으로 이송 처리된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