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지난 삼성중공업 크레인 붕괴 사고도, 오늘(20일) STX 조선 사고도 희생자는 모두 하청업체 근로자였습니다.산업 현장에서 참사가 났다하면...
[영상] 고려인 강제 이주 80년…처음 발굴된 ‘아리랑’ 음원
[영상] 고려인 강제 이주 80년…처음 발굴된 ‘아리랑’ 음원
1937년 연해주에서 중앙아시아로 강제이주된 고려인들이 즐겨 불렀던 아리랑이 원형에 가까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과실물가지수, 폭염·가뭄에 4년 만에 최고
입력 2017.06.20 (17:13) | 수정 2017.06.20 (17:18)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과실물가지수, 폭염·가뭄에 4년 만에 최고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귤과 사과, 포도 등 과일 가격이 계속 오르며 과실물가지수가 4년 만에 최고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통계청 자료를 보면, 지난달 과실물가지수는 118.15로 2013년 5월 이후 가장 높았습니다.

과실물가지수는 자주 사 먹는 과일 15개 품목의 물가를 바탕으로 2015년 가격을 100으로 놓고 값을 산출합니다.

과실물가지수가 상승한 것은 폭염 탓에 작황이 부진했기 때문으로 풀이되며 일찍 찾아온 더위로 수요가 늘어난 것도 원인으로 꼽힙니다.
  • 과실물가지수, 폭염·가뭄에 4년 만에 최고
    • 입력 2017.06.20 (17:13)
    • 수정 2017.06.20 (17:18)
    뉴스 5
과실물가지수, 폭염·가뭄에 4년 만에 최고
귤과 사과, 포도 등 과일 가격이 계속 오르며 과실물가지수가 4년 만에 최고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통계청 자료를 보면, 지난달 과실물가지수는 118.15로 2013년 5월 이후 가장 높았습니다.

과실물가지수는 자주 사 먹는 과일 15개 품목의 물가를 바탕으로 2015년 가격을 100으로 놓고 값을 산출합니다.

과실물가지수가 상승한 것은 폭염 탓에 작황이 부진했기 때문으로 풀이되며 일찍 찾아온 더위로 수요가 늘어난 것도 원인으로 꼽힙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