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송영무 국방장관 임명…조대엽 자진 사퇴
입력 2017.07.13 (23:05) 수정 2017.07.13 (23:38) 뉴스라인
동영상영역 시작
송영무 국방장관 임명…조대엽 자진 사퇴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문재인 대통령이 송영무 국방장관을 임명했고, 조대엽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는 자진 사퇴했습니다.

파행됐던 국회가 정상화될 지 주목됩니다.

첫 소식 김기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이 야 3당이 반대해온 송영무 국방장관을 임명했습니다.

후보 지명 32일 만에 국회 인사청문보고서 채택 없이 이뤄진 임명입니다.

<녹취> 박수현(청와대 대변인) : "(인사청문회에서) 여러가지 우려의 목소리가 있었던 것을 잘 알고 있으며, 후보자의 도덕성과 전문성을 철저히 검증하고자 한 국회의 노력을 존중합니다."

청와대는 남북 대치 심화와 군 조직의 안정 그리고 조속한 국방 개혁을 위해 송 장관 임명을 늦출 수 없었다며 국민들의 이해를 구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 "안보 상황이 과거 어느 때보다 엄중한 그런 상황이어서 오랫동안 새 국방부 장관을 임명하지 못하고 있다는 게 사실 참 애가 탔습니다."

문 대통령은 인사청문 보고서가 채택된 유영민 미래부 장관과 정현백 여가부 장관에 대한 임명장도 수여했습니다.

하지만, 음주운전 허위 해명과 임금체불 의혹 등으로 야당의 공격을 받았던 조대엽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는 자진 사퇴했습니다.

조 후보자는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를 통해 "임명 여부가 정국타개의 걸림돌이 된다면 기꺼이 장관 후보 사퇴의 길을 택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안경환 후보자에 이어 두번 째 장관 후보자 낙마가 현실화되면서 새 정부 초대 내각의 완전한 출범은 더 늦어지게 됐습니다.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 송영무 국방장관 임명…조대엽 자진 사퇴
    • 입력 2017.07.13 (23:05)
    • 수정 2017.07.13 (23:38)
    뉴스라인
송영무 국방장관 임명…조대엽 자진 사퇴
<앵커 멘트>

문재인 대통령이 송영무 국방장관을 임명했고, 조대엽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는 자진 사퇴했습니다.

파행됐던 국회가 정상화될 지 주목됩니다.

첫 소식 김기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대통령이 야 3당이 반대해온 송영무 국방장관을 임명했습니다.

후보 지명 32일 만에 국회 인사청문보고서 채택 없이 이뤄진 임명입니다.

<녹취> 박수현(청와대 대변인) : "(인사청문회에서) 여러가지 우려의 목소리가 있었던 것을 잘 알고 있으며, 후보자의 도덕성과 전문성을 철저히 검증하고자 한 국회의 노력을 존중합니다."

청와대는 남북 대치 심화와 군 조직의 안정 그리고 조속한 국방 개혁을 위해 송 장관 임명을 늦출 수 없었다며 국민들의 이해를 구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 "안보 상황이 과거 어느 때보다 엄중한 그런 상황이어서 오랫동안 새 국방부 장관을 임명하지 못하고 있다는 게 사실 참 애가 탔습니다."

문 대통령은 인사청문 보고서가 채택된 유영민 미래부 장관과 정현백 여가부 장관에 대한 임명장도 수여했습니다.

하지만, 음주운전 허위 해명과 임금체불 의혹 등으로 야당의 공격을 받았던 조대엽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는 자진 사퇴했습니다.

조 후보자는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를 통해 "임명 여부가 정국타개의 걸림돌이 된다면 기꺼이 장관 후보 사퇴의 길을 택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안경환 후보자에 이어 두번 째 장관 후보자 낙마가 현실화되면서 새 정부 초대 내각의 완전한 출범은 더 늦어지게 됐습니다.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