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K스타] 故 김광석 딸 10년 전 사망…경찰 “사인은 급성폐렴”
故 김광석 딸 10년 전 사망…경찰 “사인은 급성폐렴”
가수 故 김광석의 딸이 10년 전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20일 오전 고발뉴스의 이상호 기자는...
의회에 3년여 간 입다문 장수군수 “병가 내고 치료에 전념”
의회에 3년여 간 입다문 장수군수 “병가 내고 치료”
4년 임기 동안 군의회 군정질의에서 단 한차례도 답변에 나서지 않아 건강 이상설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美경찰 총격으로 40살 호주여성 사망
입력 2017.07.17 (13:49) | 수정 2017.07.17 (13:58) 인터넷 뉴스
美경찰 총격으로 40살 호주여성 사망
한밤 집 주변의 소란 행위에 긴급전화로 신고한 미국 거주 호주 여성이 오히려 출동한 경찰의 총격을 받고 사망했다.

17일 호주 언론에 따르면 미국 미니애폴리스 남쪽에 사는 호주 여성 저스틴 데이먼(40)은 지난 15일(현지시간) 오후 11시 30분께 집 부근에서 폭력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며 긴급전화로 신고했다.

하지만 밖으로 나간 저스틴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 2명 중 1명의 총격을 받고 숨졌다.

현지 경찰 측은 "한순간 경찰 1명이 총기를 발사했고 여성이 숨졌다"며 사망 경위를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미니애폴리스의 엘리자베스 하지 시장은 성명을 통해 "마음이 아프며 매우 불행한 일"이라며 의문점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하지 시장은 또 지난해부터 경찰에게 카메라(보디 카메라)를 장착하도록 하고 있지만 이번에 총격이 일어났을 때는 카메라가 꺼져 있었다고 밝혔다.

두 경찰은 일단 직무에서 배제됐다.

저스틴은 미국인 남성과 약혼, 다음 달 결혼을 앞두고 함께 살고 있었고, 약혼남은 사건 다음날 출장에서 돌아왔다.

지역 주민들은 사건 다음 날 저녁 사건 현장 주변에 모여 추모행사를 열었다.

미니애폴리스에서는 약 1년 전에도 한 남성이 경찰 총격을 받고 숨졌으나 지난달 해당 경찰이 혐의가 없다며 풀려나면서 지역 주민들이 강하게 반발한 바 있다.
  • 美경찰 총격으로 40살 호주여성 사망
    • 입력 2017.07.17 (13:49)
    • 수정 2017.07.17 (13:58)
    인터넷 뉴스
美경찰 총격으로 40살 호주여성 사망
한밤 집 주변의 소란 행위에 긴급전화로 신고한 미국 거주 호주 여성이 오히려 출동한 경찰의 총격을 받고 사망했다.

17일 호주 언론에 따르면 미국 미니애폴리스 남쪽에 사는 호주 여성 저스틴 데이먼(40)은 지난 15일(현지시간) 오후 11시 30분께 집 부근에서 폭력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며 긴급전화로 신고했다.

하지만 밖으로 나간 저스틴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 2명 중 1명의 총격을 받고 숨졌다.

현지 경찰 측은 "한순간 경찰 1명이 총기를 발사했고 여성이 숨졌다"며 사망 경위를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미니애폴리스의 엘리자베스 하지 시장은 성명을 통해 "마음이 아프며 매우 불행한 일"이라며 의문점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하지 시장은 또 지난해부터 경찰에게 카메라(보디 카메라)를 장착하도록 하고 있지만 이번에 총격이 일어났을 때는 카메라가 꺼져 있었다고 밝혔다.

두 경찰은 일단 직무에서 배제됐다.

저스틴은 미국인 남성과 약혼, 다음 달 결혼을 앞두고 함께 살고 있었고, 약혼남은 사건 다음날 출장에서 돌아왔다.

지역 주민들은 사건 다음 날 저녁 사건 현장 주변에 모여 추모행사를 열었다.

미니애폴리스에서는 약 1년 전에도 한 남성이 경찰 총격을 받고 숨졌으나 지난달 해당 경찰이 혐의가 없다며 풀려나면서 지역 주민들이 강하게 반발한 바 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