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임우재 재산분할, 50%에서 0.4%로 깎인 이유
임우재 재산분할, 50%에서 0.4%로 깎인 이유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남편인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의 이혼 판결에 대해 법조계 안팎에서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서울가정법원 가사4부...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새하얀 몸, 매서운 눈매, 머리 뒤로 갈기처럼 늘어진 깃털을 날리는 모습이 사뭇 당당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정의당, ‘DJ 모욕’ 前대의원 징계절차 착수
입력 2017.07.17 (15:21) | 수정 2017.07.17 (15:22) 인터넷 뉴스
정의당, ‘DJ 모욕’ 前대의원 징계절차 착수
정의당 상무위원회는 최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고(故) 김대중(DJ) 전 대통령을 모욕하는 내용의 글을 남겨 물의를 일으킨 전 제주도당 대의원 김모 씨를 당기위원회에 제소하기로 했다.

상무위는 17일(오늘) "당 대의원인 당원 김 씨가 부적절한 표현으로 당원들과 국민에 우려를 안긴 데 대해 유감의 뜻을 표한다"며 "고인과 고인의 유가족에게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제주도당이 14일 사과문을 게시했고, 김씨 본인도 이미 대의원직에서 사퇴했다"면서도 "당의 명예가 크게 실추됐고, 김씨 본인도 당의 징계를 받겠다고 밝힌 점을 고려해 당기위원회 제소를 추진한다"고 설명했다.

상무위는 "이번 사건을 계기로 당직자 교육 강화, 당직자 윤리규정 마련 등에 나설 것"이라며 "공적 지위를 가진 당직자들이 각자 위치에서 당의 얼굴이 되는 사람으로서 언행에 더욱 주의할 것을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씨는 지난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그놈의 대중 대중. 대중 타령 좀 그만해라"라는 글을 올렸고, 이 글이 인터넷에서 공유돼 논란이 커지자 "김대중이 신이라도 되나 보네. 신성모독으로 종교 재판이라도 넣든가. 파시즘도 어지간히들 하세요"라고 추가로 글을 게시했다가 13일 모두 삭제했다.
  • 정의당, ‘DJ 모욕’ 前대의원 징계절차 착수
    • 입력 2017.07.17 (15:21)
    • 수정 2017.07.17 (15:22)
    인터넷 뉴스
정의당, ‘DJ 모욕’ 前대의원 징계절차 착수
정의당 상무위원회는 최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고(故) 김대중(DJ) 전 대통령을 모욕하는 내용의 글을 남겨 물의를 일으킨 전 제주도당 대의원 김모 씨를 당기위원회에 제소하기로 했다.

상무위는 17일(오늘) "당 대의원인 당원 김 씨가 부적절한 표현으로 당원들과 국민에 우려를 안긴 데 대해 유감의 뜻을 표한다"며 "고인과 고인의 유가족에게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제주도당이 14일 사과문을 게시했고, 김씨 본인도 이미 대의원직에서 사퇴했다"면서도 "당의 명예가 크게 실추됐고, 김씨 본인도 당의 징계를 받겠다고 밝힌 점을 고려해 당기위원회 제소를 추진한다"고 설명했다.

상무위는 "이번 사건을 계기로 당직자 교육 강화, 당직자 윤리규정 마련 등에 나설 것"이라며 "공적 지위를 가진 당직자들이 각자 위치에서 당의 얼굴이 되는 사람으로서 언행에 더욱 주의할 것을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씨는 지난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그놈의 대중 대중. 대중 타령 좀 그만해라"라는 글을 올렸고, 이 글이 인터넷에서 공유돼 논란이 커지자 "김대중이 신이라도 되나 보네. 신성모독으로 종교 재판이라도 넣든가. 파시즘도 어지간히들 하세요"라고 추가로 글을 게시했다가 13일 모두 삭제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