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北 현송월의 ‘이례적 침묵’ 이틀째, 인터뷰 사절 이유 들어보니…
北 현송월의 ‘이례적 침묵’ 이틀째, 인터뷰 사절 이유 들어보니…
북한 예술단 공연을 위한 공연장 사전점검 차 21일 방남한 北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장이...
서울 여행왔다가 ‘참변’…‘여관 참사’ 세 모녀의 안타까운 사연은?
서울 여행왔다가 ‘참변’…‘여관 참사’ 세 모녀의 안타까운 사연은?
20일 새벽 서울 종로의 한 여관에서 발생한 '화풀이 방화' 참사의 희생자 가운데 자녀들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훈육 중 팔 골절” 경찰, 학대 혐의 보육교사 영장 신청
입력 2017.07.17 (16:39) | 수정 2017.07.17 (16:43) 인터넷 뉴스
“훈육 중 팔 골절” 경찰, 학대 혐의 보육교사 영장 신청
경기도 안성의 한 어린이집에서 5살 아동이 훈육을 받다 팔이 골절됐다는 주장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기 안성경찰서는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보육교사 A 씨(27·여)에 대해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원장 B 씨(53·여)를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 씨는 지난 6일 오전 9시쯤 어린이집에서 C 군(5)의 왼팔을 비틀어 부러뜨린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당시 C 군이 다른 아이와 다툰다는 이유로 훈육하던 도중 일어나려던 팔을 잡아당긴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조사에서 A 씨는 "C 군을 앉히려고 팔을 잡은 것이지만 고의는 없었다"고 진술했다.

C 군을 치료하던 병원이 아동보호전문기관에 사안을 통보했고, 이어 아동보호전문기관이 신고하면서 경찰도 수사를 시작했다.

경찰은 어린이집 CCTV를 수거해 보육교사가 아이를 잡아당기는 장면을 확인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C 군의 보호자 측은 보육교사와 어린이집 측이 사건을 감추려고 시도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해당 보육교사가 다른 학대를 했는지도 조사했지만 특별한 사항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 “훈육 중 팔 골절” 경찰, 학대 혐의 보육교사 영장 신청
    • 입력 2017.07.17 (16:39)
    • 수정 2017.07.17 (16:43)
    인터넷 뉴스
“훈육 중 팔 골절” 경찰, 학대 혐의 보육교사 영장 신청
경기도 안성의 한 어린이집에서 5살 아동이 훈육을 받다 팔이 골절됐다는 주장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기 안성경찰서는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보육교사 A 씨(27·여)에 대해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원장 B 씨(53·여)를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 씨는 지난 6일 오전 9시쯤 어린이집에서 C 군(5)의 왼팔을 비틀어 부러뜨린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당시 C 군이 다른 아이와 다툰다는 이유로 훈육하던 도중 일어나려던 팔을 잡아당긴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조사에서 A 씨는 "C 군을 앉히려고 팔을 잡은 것이지만 고의는 없었다"고 진술했다.

C 군을 치료하던 병원이 아동보호전문기관에 사안을 통보했고, 이어 아동보호전문기관이 신고하면서 경찰도 수사를 시작했다.

경찰은 어린이집 CCTV를 수거해 보육교사가 아이를 잡아당기는 장면을 확인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C 군의 보호자 측은 보육교사와 어린이집 측이 사건을 감추려고 시도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해당 보육교사가 다른 학대를 했는지도 조사했지만 특별한 사항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