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터뷰] 침묵해왔던 7년 전 악몽…“결코 잊을 수 없었다”
[단독] 천주교도 ‘미투’ 침묵 깬 7년 악몽 …“결코 잊을 수 없었다”
차별과 인권을 다루는 KBS 특별취재팀 앞으로 지난 15일 새벽 2시, 엄청난 메일 한 통이...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운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유명 천주교 신부가 여성 신도를 성추행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영상] 회의 꼴찌로 온 임종석, 웃으며 기다린 문 대통령
입력 2017.07.17 (17:52) TV보다 리얼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회의 꼴찌로 온 임종석, 웃으며 기다린 문 대통령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오늘(17일)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에 앞서 임종석 비서실장에게는 다소 머쓱한 상황이 연출됐다.

이날 청와대 여민관에서 진행되는 회의를 위해 참모진들은 회의실에 일찍 도착해 음료를 즐기며 대화를 나눴다.

문재인 대통령 역시 제시간에 와 자신의 음료를 직접 따라 자리에 앉았고, 이어 다른 참석자들도 착석했다.

하지만 그때까지도 임종석 비서실장은 회의실에 나타나지 않아 문 대통령과 참모진들 모두 기다리는 상황이 연출됐다.

맨 꼴찌로 회의실에 온 임 실장은 "죄송합니다"라며 허리를 숙여 사과했고, 문 대통령은 "잠시 안 계시니까 이 자리를 넘보는 분들이 많았다"며 농담을 건넸다.
  • [영상] 회의 꼴찌로 온 임종석, 웃으며 기다린 문 대통령
    • 입력 2017.07.17 (17:52)
    TV보다 리얼
[영상] 회의 꼴찌로 온 임종석, 웃으며 기다린 문 대통령
오늘(17일)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에 앞서 임종석 비서실장에게는 다소 머쓱한 상황이 연출됐다.

이날 청와대 여민관에서 진행되는 회의를 위해 참모진들은 회의실에 일찍 도착해 음료를 즐기며 대화를 나눴다.

문재인 대통령 역시 제시간에 와 자신의 음료를 직접 따라 자리에 앉았고, 이어 다른 참석자들도 착석했다.

하지만 그때까지도 임종석 비서실장은 회의실에 나타나지 않아 문 대통령과 참모진들 모두 기다리는 상황이 연출됐다.

맨 꼴찌로 회의실에 온 임 실장은 "죄송합니다"라며 허리를 숙여 사과했고, 문 대통령은 "잠시 안 계시니까 이 자리를 넘보는 분들이 많았다"며 농담을 건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