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검은색 코트에 모피 목도리…취재 열기 속 현송월 ‘차분’
롱코트에 모피 목도리… 취재 열기 속 현송월 ‘차분’
오늘(21일) 평창 동계올림픽 북측 예술단 파견을 위한 북측 사전점검단이 방남한 가운데 단장으로...
불탄 포도밭 ‘덩그러니’…화마 휩쓴 美 ‘나파’, 관광도 직격탄
불탄 포도밭 ‘덩그러니’…화마 휩쓴 美 ‘나파’, 관광도 직격탄
지난 16일 와인 생산지로 유명한 캘리포니아 나파-소노마 카운티를 찾았습니다. 지난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귀갓길 여성 때리고 성폭행 시도…육군 상사 검거
입력 2017.07.17 (18:23) | 수정 2017.07.17 (18:32) 인터넷 뉴스
귀갓길 여성 때리고 성폭행 시도…육군 상사 검거
새벽에 귀갓길 여성을 때린 뒤 성폭행하려다가 달아난 육군 상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파주경찰서는 강간치상 혐의로 육군 모 부대 소속 A(40) 상사를 검거해 군 헌병대에 넘겼다고 밝혔다.

A 상사는 지난달 7일 새벽 3시 반쯤 파주시내 한 도로에서 귀가 중이던 20대 여성의 얼굴 등을 때린 뒤 성폭행하려고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과정에서 여성의 비명을 들은 동네 주민들이 바깥에 나오자 A씨는 도주했다.

피해 여성은 크게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탐문 수사를 벌여 A씨 신분이 군인인 것을 확인해 검거한 뒤 군 헌병대에 인계했다.
  • 귀갓길 여성 때리고 성폭행 시도…육군 상사 검거
    • 입력 2017.07.17 (18:23)
    • 수정 2017.07.17 (18:32)
    인터넷 뉴스
귀갓길 여성 때리고 성폭행 시도…육군 상사 검거
새벽에 귀갓길 여성을 때린 뒤 성폭행하려다가 달아난 육군 상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파주경찰서는 강간치상 혐의로 육군 모 부대 소속 A(40) 상사를 검거해 군 헌병대에 넘겼다고 밝혔다.

A 상사는 지난달 7일 새벽 3시 반쯤 파주시내 한 도로에서 귀가 중이던 20대 여성의 얼굴 등을 때린 뒤 성폭행하려고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과정에서 여성의 비명을 들은 동네 주민들이 바깥에 나오자 A씨는 도주했다.

피해 여성은 크게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탐문 수사를 벌여 A씨 신분이 군인인 것을 확인해 검거한 뒤 군 헌병대에 인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