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낙연 총리, 청주시 수해 현장 방문…“재난지역 선포 등 대책 추진”
입력 2017.07.17 (18:34) 수정 2017.07.17 (18:38) 인터넷 뉴스
이낙연 총리, 청주시 수해 현장 방문…“재난지역 선포 등 대책 추진”
이낙연 국무총리는 오늘(17일), 충북 청주시 집중호우 피해 현장을 방문해 피해 지역 주민들을 위로하고 관련 공무원들에게 신속한 수습·복구를 당부했다.

이 총리는 청주 지역을 비롯하여 진천, 괴산, 증평 등 인근 시군의 수해 현황을 조속히 파악해 특별재난지역 선포 등의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침수로 가동이 중단된 청주 공공폐수처리장을 방문하여 금강유역환경청장으로부터 피해 복구 상황을 보고받고 인근 산업단지의 가동이 제한된 만큼 조속한 시설복구를 위해 모든 노력을 강구할 것을 관계부처에 지시했다.

이어 청주시 석남천의 범람으로 피해를 입은 서청주교 사거리를 방문해 피해 현장을 둘러보고 추가 피해 방지를 위한 조치를 이승훈 청주시장 등에게 당부했다.

이 총리는 이와 함께 피해 조사를 신속히 진행해 수해 주민들의 생활이 조기에 안정될 수 있도록 재난안전특별교부세 등 재난복구 예산을 조속히 지급하겠다고 약속했다.
  • 이낙연 총리, 청주시 수해 현장 방문…“재난지역 선포 등 대책 추진”
    • 입력 2017.07.17 (18:34)
    • 수정 2017.07.17 (18:38)
    인터넷 뉴스
이낙연 총리, 청주시 수해 현장 방문…“재난지역 선포 등 대책 추진”
이낙연 국무총리는 오늘(17일), 충북 청주시 집중호우 피해 현장을 방문해 피해 지역 주민들을 위로하고 관련 공무원들에게 신속한 수습·복구를 당부했다.

이 총리는 청주 지역을 비롯하여 진천, 괴산, 증평 등 인근 시군의 수해 현황을 조속히 파악해 특별재난지역 선포 등의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침수로 가동이 중단된 청주 공공폐수처리장을 방문하여 금강유역환경청장으로부터 피해 복구 상황을 보고받고 인근 산업단지의 가동이 제한된 만큼 조속한 시설복구를 위해 모든 노력을 강구할 것을 관계부처에 지시했다.

이어 청주시 석남천의 범람으로 피해를 입은 서청주교 사거리를 방문해 피해 현장을 둘러보고 추가 피해 방지를 위한 조치를 이승훈 청주시장 등에게 당부했다.

이 총리는 이와 함께 피해 조사를 신속히 진행해 수해 주민들의 생활이 조기에 안정될 수 있도록 재난안전특별교부세 등 재난복구 예산을 조속히 지급하겠다고 약속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