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자신이 치료하던 환자가 약물을 투여받고 숨지자 이를 자살로 위장하기 위해 시신을 바다에 버린 비정한 병원장이 경찰에 붙잡혔다.이 병원장은...
[특파원리포트]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더도 말고 덜도 말고 요즘만 같아라!"요 며칠 사이 날씨를 즐기는 베이징 사람들의 공통적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국당 “이 시기에 北에 대화 제의 이해 안 돼”
입력 2017.07.17 (18:38) | 수정 2017.07.17 (18:44) 인터넷 뉴스
한국당 “이 시기에 北에 대화 제의 이해 안 돼”
자유한국당은 17일(오늘) 문재인 정부가 북한에 군사 당국회담과 적십자회담을 동시 제안한 데 대해 "북한에 대한 국제사회의 제재가 강화되고 북한이 연이어 도발하는 이 시기에 우리 정부가 일방적으로 북한에 대화를 제의하는 것은 이해되지 않는다"라고 비판했다.

강효상 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미국은 북한을 막기 위해 중국을 압박하는 '세컨더리 보이콧'을 행동으로 옮기고 있고,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도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도발에 대한 제재 논의가 진행 중"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강 대변인은 최근 북한의 무인정찰기 침투 사건 등을 거론하면서 "이런 시점에 정부가 국가 안보와 국민의 생명이 걸린 사드 배치에 대해서는 기약 없이 미루면서, 북한에 대화를 제의하는 건 본말이 전도된 것이고 앞뒤가 맞지 않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왜 하필 이 시점에 남북대화를 제의했는지, 정부가 북한에 무엇을 해줄 수 있고 북한에서 무엇을 받을 수 있을 것인지를 명확히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당 “이 시기에 北에 대화 제의 이해 안 돼”
    • 입력 2017.07.17 (18:38)
    • 수정 2017.07.17 (18:44)
    인터넷 뉴스
한국당 “이 시기에 北에 대화 제의 이해 안 돼”
자유한국당은 17일(오늘) 문재인 정부가 북한에 군사 당국회담과 적십자회담을 동시 제안한 데 대해 "북한에 대한 국제사회의 제재가 강화되고 북한이 연이어 도발하는 이 시기에 우리 정부가 일방적으로 북한에 대화를 제의하는 것은 이해되지 않는다"라고 비판했다.

강효상 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미국은 북한을 막기 위해 중국을 압박하는 '세컨더리 보이콧'을 행동으로 옮기고 있고,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도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도발에 대한 제재 논의가 진행 중"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강 대변인은 최근 북한의 무인정찰기 침투 사건 등을 거론하면서 "이런 시점에 정부가 국가 안보와 국민의 생명이 걸린 사드 배치에 대해서는 기약 없이 미루면서, 북한에 대화를 제의하는 건 본말이 전도된 것이고 앞뒤가 맞지 않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왜 하필 이 시점에 남북대화를 제의했는지, 정부가 북한에 무엇을 해줄 수 있고 북한에서 무엇을 받을 수 있을 것인지를 명확히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