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임우재 재산분할, 50%에서 0.4%로 깎인 이유
임우재 재산분할, 50%에서 0.4%로 깎인 이유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남편인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의 이혼 판결에 대해 법조계 안팎에서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서울가정법원 가사4부...
[특파원리포트] “공짜 음료 거절해라”…인도, 안전 여행 ‘꿀팁’
“공짜 음료 거절해라”…인도, 안전 여행 ‘꿀팁’
"선생님, 우선 약을 드시고 그래도 정신을 못 차리겠으면 호텔로 다시 가시는 게 좋겠습니다."주인도 한국대사관의 사건·사고 담당은 쉴 틈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폭우 피해 주민 재산세 납부, 최대 1년 연장
입력 2017.07.17 (19:30) | 수정 2017.07.17 (19:38)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폭우 피해 주민 재산세 납부, 최대 1년 연장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지난 주말 폭우로 큰 피해를 본 주민들의 재산세 납부기한이 최대 1년까지 연장됩니다.

행정자치부는 이번 집중 호우로 침수된 주택과 공장의 경우 7월 말까지인 제산세 납부 기한이 내년 1월 31일까지 연장되며, 이후 6개월간 추가 연장도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폭우로 파손된 건축물의 말소 등기, 신축이나 개축을 위한 건축허가 등록면허세도 면제됩니다.

또 수해로 멸실, 파손된 자동차는 해당일로부터 자동차세가 면제되고, 2년 내로 차량을 대체할 경우 취득세도 일부 면제됩니다.
  • 폭우 피해 주민 재산세 납부, 최대 1년 연장
    • 입력 2017.07.17 (19:30)
    • 수정 2017.07.17 (19:38)
    뉴스 7
폭우 피해 주민 재산세 납부, 최대 1년 연장
지난 주말 폭우로 큰 피해를 본 주민들의 재산세 납부기한이 최대 1년까지 연장됩니다.

행정자치부는 이번 집중 호우로 침수된 주택과 공장의 경우 7월 말까지인 제산세 납부 기한이 내년 1월 31일까지 연장되며, 이후 6개월간 추가 연장도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폭우로 파손된 건축물의 말소 등기, 신축이나 개축을 위한 건축허가 등록면허세도 면제됩니다.

또 수해로 멸실, 파손된 자동차는 해당일로부터 자동차세가 면제되고, 2년 내로 차량을 대체할 경우 취득세도 일부 면제됩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