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자신이 치료하던 환자가 약물을 투여받고 숨지자 이를 자살로 위장하기 위해 시신을 바다에 버린 비정한 병원장이 경찰에 붙잡혔다.이 병원장은...
[특파원리포트]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더도 말고 덜도 말고 요즘만 같아라!"요 며칠 사이 날씨를 즐기는 베이징 사람들의 공통적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주요뉴스] 美 폭우로 불어난 계곡물 휩쓸려 일가족 참변
입력 2017.07.17 (20:32) | 수정 2017.07.17 (20:53)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美 폭우로 불어난 계곡물 휩쓸려 일가족 참변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미국 애리조나 주의 한 계곡에서 일가족 9명이 급류에 흽쓸려 숨지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현지시각 어제 번개를 동반한 폭우가 내렸는데, 갑자기 불어난 물이 좁은 협곡을 따라 빠른 속도로 내려오며 사람들을 덮친 것으로 추정된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녹취> 맨디사 알렉산더(목격자) : "(물이 얼마나 빨리 차 올랐나요?) 몇 초도 안돼서 정말 순식간에 허리까지 물이 차올랐어요."

사망자와 실종자는 인근 피닉스 등지에 거주하는 가족·친지들이었는데요.

모두 14명이 계곡에 놀러왔다가 불어난 급류를 피하지 못해 사고를 당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美 폭우로 불어난 계곡물 휩쓸려 일가족 참변
    • 입력 2017.07.17 (20:32)
    • 수정 2017.07.17 (20:53)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美 폭우로 불어난 계곡물 휩쓸려 일가족 참변
미국 애리조나 주의 한 계곡에서 일가족 9명이 급류에 흽쓸려 숨지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현지시각 어제 번개를 동반한 폭우가 내렸는데, 갑자기 불어난 물이 좁은 협곡을 따라 빠른 속도로 내려오며 사람들을 덮친 것으로 추정된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녹취> 맨디사 알렉산더(목격자) : "(물이 얼마나 빨리 차 올랐나요?) 몇 초도 안돼서 정말 순식간에 허리까지 물이 차올랐어요."

사망자와 실종자는 인근 피닉스 등지에 거주하는 가족·친지들이었는데요.

모두 14명이 계곡에 놀러왔다가 불어난 급류를 피하지 못해 사고를 당했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