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세월호 희생 여고생 2명 유골 목포 신항에서 운구
세월호 희생 여고생 2명 유골 목포 신항에서 운구
세월호 안에서 3년 만에 수습된 단원고 조은화·허다윤 양의 유골이 23일 목포 신항을...
[앵커&리포트] 줄이고 버리고…‘비움’으로 얻는 행복
전 세계 ‘미니멀 라이프’ 열풍…비움으로 얻는 행복
옷장, 찬장 할 것 없이 가득 찬 물건들 보며 싹 치웠으면, 싶은 적 없으신가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브리핑] 흑인 손엔 안 나오는 비누, ‘인종 차별’ 기계?
입력 2017.07.17 (20:49) | 수정 2017.07.17 (20:53)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흑인 손엔 안 나오는 비누, ‘인종 차별’ 기계?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미국의 한 호텔 화장실입니다.

자동 비누거품 꼭지에 손을 내밀었는데, 아무리 기다려도 안 나옵니다.

그래서 다른 손을 내밀었더니 바로 나오네요?

다시 한 번 볼까요? 안 나오고, 나옵니다.

고장은 아닌 것 같고... 무슨 차이일까요?

비누를 받지 못한 손은 흑인 손이었는데요.

인종차별 하는 기계라며 항의가 이어졌습니다.

이에 제조사 측은 어두운 피부색 때문에 가시광선이 반사되지 않고 그대로 흡수돼 센서가 작동하지 않은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흑인 손엔 안 나오는 비누, ‘인종 차별’ 기계?
    • 입력 2017.07.17 (20:49)
    • 수정 2017.07.17 (20:53)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흑인 손엔 안 나오는 비누, ‘인종 차별’ 기계?
미국의 한 호텔 화장실입니다.

자동 비누거품 꼭지에 손을 내밀었는데, 아무리 기다려도 안 나옵니다.

그래서 다른 손을 내밀었더니 바로 나오네요?

다시 한 번 볼까요? 안 나오고, 나옵니다.

고장은 아닌 것 같고... 무슨 차이일까요?

비누를 받지 못한 손은 흑인 손이었는데요.

인종차별 하는 기계라며 항의가 이어졌습니다.

이에 제조사 측은 어두운 피부색 때문에 가시광선이 반사되지 않고 그대로 흡수돼 센서가 작동하지 않은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