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文 대통령 취임 100일…10명 중 8명 “국정운영 지지”
文 대통령 취임 100일…10명 중 8명 “국정운영 지지”
문재인 대통령이 17일(내일) 취임 100일을 맞이하는 가운데, 국정운영에 대한 지지도가 82%...
[취재후] 128억 후원금 ‘꿀꺽’…어떻게 가능했나?
128억 후원금 ‘꿀꺽’…어떻게 가능했나?
분명히 '후원', '결손 아동'돕기 전화를 받고, 좋은 뜻으로 기부했다. 그런데 이 돈은 모 교육콘텐츠 주식회사의 '매출'이 됐다. 회사 사장 등...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하천·배수 정비 부실…침수 피해 키웠다
입력 2017.07.17 (21:17) | 수정 2017.07.18 (10:43)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하천·배수 정비 부실…침수 피해 키웠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부실한 대비가 화를 키운 예는 또 있습니다.

장마철을 앞두고도 도시 하천이나 배수로는 정비된 부분이 거의 없었습니다.

한성원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윗부분만 남긴 채 물에 잠긴 승용차!

구조하러 온 견인차도 물에 잠겼고, 운전자는 간신히 몸만 빠져나옵니다.

<녹취> "이거 넘치는 것 아냐? 어머 넘치네!"

인근 하천의 물이 범람하면서 왕복 6차선 도로가 거대로 호수로 변했습니다.

물이 빠진 뒤 범람했던 하천을 다시 찾았습니다.

하천 다리 사이에는 밀려온 쓰레기가 꽉 차있습니다.

공사를 위해 상류에 쌓아둔 자재까지 떠밀려 내려와 물 빠짐을 막았던 겁니다.

빠지지 못하고 넘친 물로 인해 하천 둑은 매립했던 관이 다 드러날 정도로 유실됐습니다.

도로 침수가 심했던 곳들은 대부분 큰비가 올 때마다 상습적으로 잠겼던 지역.

<인터뷰> 신복길(충북 청주시) : "스티로폼 큰 것이 막아서 거기(배수로)로 못 빠지고 이쪽으로 역류가 된 거에요. 이게."

장마 전에는 배수로를 정비해야 했지만 그러지 못한 겁니다.

<인터뷰> 이효상(충북대 토목공학부 교수) : "평상시 유지 관리가 상당히 중요합니다. 나무나 자재가 끼어서 오히려 더 홍수를, 피해를 더 유발시키는 경향이 있습니다."

내리는 비를 막을 수는 없지만 큰 피해가 나지 않도록 미리 대비하는 자세는 이번에도 부족했습니다.

KBS 뉴스 한성원입니다.
  • 하천·배수 정비 부실…침수 피해 키웠다
    • 입력 2017.07.17 (21:17)
    • 수정 2017.07.18 (10:43)
    뉴스 9
하천·배수 정비 부실…침수 피해 키웠다
<앵커 멘트>

부실한 대비가 화를 키운 예는 또 있습니다.

장마철을 앞두고도 도시 하천이나 배수로는 정비된 부분이 거의 없었습니다.

한성원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윗부분만 남긴 채 물에 잠긴 승용차!

구조하러 온 견인차도 물에 잠겼고, 운전자는 간신히 몸만 빠져나옵니다.

<녹취> "이거 넘치는 것 아냐? 어머 넘치네!"

인근 하천의 물이 범람하면서 왕복 6차선 도로가 거대로 호수로 변했습니다.

물이 빠진 뒤 범람했던 하천을 다시 찾았습니다.

하천 다리 사이에는 밀려온 쓰레기가 꽉 차있습니다.

공사를 위해 상류에 쌓아둔 자재까지 떠밀려 내려와 물 빠짐을 막았던 겁니다.

빠지지 못하고 넘친 물로 인해 하천 둑은 매립했던 관이 다 드러날 정도로 유실됐습니다.

도로 침수가 심했던 곳들은 대부분 큰비가 올 때마다 상습적으로 잠겼던 지역.

<인터뷰> 신복길(충북 청주시) : "스티로폼 큰 것이 막아서 거기(배수로)로 못 빠지고 이쪽으로 역류가 된 거에요. 이게."

장마 전에는 배수로를 정비해야 했지만 그러지 못한 겁니다.

<인터뷰> 이효상(충북대 토목공학부 교수) : "평상시 유지 관리가 상당히 중요합니다. 나무나 자재가 끼어서 오히려 더 홍수를, 피해를 더 유발시키는 경향이 있습니다."

내리는 비를 막을 수는 없지만 큰 피해가 나지 않도록 미리 대비하는 자세는 이번에도 부족했습니다.

KBS 뉴스 한성원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