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충남 아산 현충사 내에 있는 일본 특산종 나무 '금송'이 사당 영역에서 기념관과...
자동차계 ‘알파고’ vs ‘인간’ 운전 대결 누가 이길까?
자동차계 ‘알파고’ vs ‘인간’ 운전 대결 누가 이길까?
운전자 없이 달리는 자율주행차와, 사람이 운전 실력을 겨뤘습니다.인간과 대결할 정도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트럼프, 박성현에 기립박수…“우승 축하”
입력 2017.07.17 (21:48) | 수정 2017.07.17 (21:52)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트럼프, 박성현에 기립박수…“우승 축하”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박성현 선수가 우승한 뉴저지 베드민스터 골프장에서 세계의 눈길을 모은 또 한명이 있었죠.

트럼프 미국 대통령인데요.

오늘까지 사흘 연속 대회가 열린 자신 소유의 골프장에서 경기를 지켜봤습니다.

김철우 뉴욕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사실상 우승을 확정지은 박성현이 스코어카드를 제출하기위해 이동하는 순간.

클럽하우스 2층에서 빨간 모자를 쓴 트럼프 대통령이 박성현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녹취> 골프 중계방송 : "미국 대통령이 (박성현 선수에게) 두 엄지 손가락을 치켜올렸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 "박성현의 2017년 대회 우승을 축하한다"라고 글을 직접 올리기도 했습니다.

아마추어 출신으로 준우승을 하며 선전한 최혜진 선수에게도 흥미롭다고 썼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주 프랑스에서 정상회담을 마치고 귀국한 뒤 오늘까지 사흘 연속 자신 소유의 대회장을 찾았습니다.

<녹취> "대통령, 사랑합니다."

뉴욕 타임스는 대통령 경호를 위해 출동한 헬기가 일으킨 소음과 먼지로 경기 초반 선전했던 스테이시 루이스 선수 등이 부진에 빠졌다고 전했습니다.

대회장 안팎에서는 트럼프 정책에 반대하는 시위도 잇따랐습니다.

<녹취> "이것이 바로 민주주의 입니다."

시상식에 참석할 지 여부에 관심이 집중됐던 트럼프 대통령은 박성현의 우승확정 직후 대회장을 떠났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김철우입니다.
  • 트럼프, 박성현에 기립박수…“우승 축하”
    • 입력 2017.07.17 (21:48)
    • 수정 2017.07.17 (21:52)
    뉴스 9
트럼프, 박성현에 기립박수…“우승 축하”
<앵커 멘트>

오늘 박성현 선수가 우승한 뉴저지 베드민스터 골프장에서 세계의 눈길을 모은 또 한명이 있었죠.

트럼프 미국 대통령인데요.

오늘까지 사흘 연속 대회가 열린 자신 소유의 골프장에서 경기를 지켜봤습니다.

김철우 뉴욕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사실상 우승을 확정지은 박성현이 스코어카드를 제출하기위해 이동하는 순간.

클럽하우스 2층에서 빨간 모자를 쓴 트럼프 대통령이 박성현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녹취> 골프 중계방송 : "미국 대통령이 (박성현 선수에게) 두 엄지 손가락을 치켜올렸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 "박성현의 2017년 대회 우승을 축하한다"라고 글을 직접 올리기도 했습니다.

아마추어 출신으로 준우승을 하며 선전한 최혜진 선수에게도 흥미롭다고 썼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주 프랑스에서 정상회담을 마치고 귀국한 뒤 오늘까지 사흘 연속 자신 소유의 대회장을 찾았습니다.

<녹취> "대통령, 사랑합니다."

뉴욕 타임스는 대통령 경호를 위해 출동한 헬기가 일으킨 소음과 먼지로 경기 초반 선전했던 스테이시 루이스 선수 등이 부진에 빠졌다고 전했습니다.

대회장 안팎에서는 트럼프 정책에 반대하는 시위도 잇따랐습니다.

<녹취> "이것이 바로 민주주의 입니다."

시상식에 참석할 지 여부에 관심이 집중됐던 트럼프 대통령은 박성현의 우승확정 직후 대회장을 떠났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김철우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