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2천년 전 ‘압독국 왕릉’ 발견…“청동거울·인골 등 출토”
2천년 전 ‘압독국 왕릉’ 발견…“청동거울·인골 등 출토”
2천년 전 경북 경산 일대를 지배한 압독국(押督國) 시대의 왕릉급 목관묘(木棺墓·나무널무덤)가...
포항 지진이 지열발전소 탓?…“사업 중단” vs “억측” 논란 확산
포항 지진이 지열발전소 탓?…“사업 중단” vs “억측” 논란 확산
정부가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 원인과 연관성이 있다는 주장이 제기된 지열발전소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진료·수술복 입고 외출…감염 무방비
입력 2017.07.17 (23:18) | 수정 2017.07.17 (23:38) 뉴스라인
동영상영역 시작
진료·수술복 입고 외출…감염 무방비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의사와 간호사들이 환자를 진료하거나 수술할 때 입는 옷은 각종 병원균에 오염됐을 가능성이 큽니다.

그런데 진료복이나 수술복 차림으로 병원 밖을 다니는 의료진들이 적지 않습니다.

이연경 기자입니다.

<리포트>

병원들이 밀집한 도심 상가.

점심시간이 되자 진료복을 입은 사람들이 쏟아져 나옵니다.

마스크를 목에 두른 채 담배를 피우는가 하면, 청진기를 손에 들고 거리를 걷기도 합니다.

<녹취> 의료 종사자(음성변조) : "(식사하러 가시는 거예요?) 네. (선생님 혹시 이거 진료복이세요?) …."

병원 안에서 입는 진료복을 갈아입지 않은 채 그대로 외출을 한 겁니다.

문제는 없을까?

진료복은 질환을 가진 환자들과 가까이 접촉할 수밖에 없습니다.

의사들의 가운 25%와 넥타이 7%에서 병원균이 검출됐다는 검사 결과도 있습니다.

병원균 전파 위험 때문에 의료계 내부에서도 진료복이나 수술복 차림의 외출을 자제하도록 권하고 있습니다.

<녹취> 의료기관 종사자 (음성변조) : "감염의 위험성 때문에 될 수 있으면 원내에서 점심을 먹으라고는 해요. 도시락을 안 싸오거나 그럴 때는 어쩔 수 없이 나오긴 하죠."

진료복 차림의 외출을 금지하는 의료법 개정안이 지난해 발의됐지만, 의료계는 인권 침해일 수 있다며 강제 규정에는 반대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연경입니다.
  • 진료·수술복 입고 외출…감염 무방비
    • 입력 2017.07.17 (23:18)
    • 수정 2017.07.17 (23:38)
    뉴스라인
진료·수술복 입고 외출…감염 무방비
<앵커 멘트>

의사와 간호사들이 환자를 진료하거나 수술할 때 입는 옷은 각종 병원균에 오염됐을 가능성이 큽니다.

그런데 진료복이나 수술복 차림으로 병원 밖을 다니는 의료진들이 적지 않습니다.

이연경 기자입니다.

<리포트>

병원들이 밀집한 도심 상가.

점심시간이 되자 진료복을 입은 사람들이 쏟아져 나옵니다.

마스크를 목에 두른 채 담배를 피우는가 하면, 청진기를 손에 들고 거리를 걷기도 합니다.

<녹취> 의료 종사자(음성변조) : "(식사하러 가시는 거예요?) 네. (선생님 혹시 이거 진료복이세요?) …."

병원 안에서 입는 진료복을 갈아입지 않은 채 그대로 외출을 한 겁니다.

문제는 없을까?

진료복은 질환을 가진 환자들과 가까이 접촉할 수밖에 없습니다.

의사들의 가운 25%와 넥타이 7%에서 병원균이 검출됐다는 검사 결과도 있습니다.

병원균 전파 위험 때문에 의료계 내부에서도 진료복이나 수술복 차림의 외출을 자제하도록 권하고 있습니다.

<녹취> 의료기관 종사자 (음성변조) : "감염의 위험성 때문에 될 수 있으면 원내에서 점심을 먹으라고는 해요. 도시락을 안 싸오거나 그럴 때는 어쩔 수 없이 나오긴 하죠."

진료복 차림의 외출을 금지하는 의료법 개정안이 지난해 발의됐지만, 의료계는 인권 침해일 수 있다며 강제 규정에는 반대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연경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