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K스타]김생민의 조언 갈망하는 시청자들…‘영수증’의 미래는?
김생민 조언 갈망하는 시청자들…‘영수증’ 미래는?
23일 KBS2TV '김생민의 영수증' 마지막 회가 전파를 탔다. "돈은 안 쓰는 것"이라며 대중들에게 현명한 소비와 저축의 중요성을 알린 '통장요정' 김생민은 마지막까지 주옥같은
김영란법 1년…“촌지 관행 사라져”
‘김영란법 1년’…학부모 83% “촌지 사라졌다”
서울시교육청이 청탁금지법 시행 1년을 맞아 학부모 3만 6,947명과 교직원 1만8,101명이 참여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문 대통령 “최저임금 1만 원 시대 청신호…소상공인 지원”
입력 2017.07.18 (06:38) | 수정 2017.07.18 (07:12)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문 대통령 “최저임금 1만 원 시대 청신호…소상공인 지원”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문재인 대통령은 내년도 최저임금 인상 결정으로 최저임금 만 원 시대를 향한 청신호가 켜졌다며 환영하고, 소상공인과 영세 중소기업 지원 대책을 약속했습니다.

또 방산비리와 부정부패 척결을 위해 국가 차원의 반부패 정책을 수립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정아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수석비서관,보좌관 회의를 주재한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최저임금 인상은 사람답게 살 권리를 상징하는 최저임금 1만 원 시대의 청신호라며 환영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 "소득주도 성장을 통해 사람 중심의 국민 성장 시대를 여는 대전환점이 될 것입니다."

이 정책의 성패는 소상공인과 영세 중소기업의 부담을 어떻게 해소해 주느냐에 달렸다며, 일자리 안정 자금 지원과 제반 비용 부담 완화 등의 정책지원을 지시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수리온 헬기 납품비리 등 방산비리에 대해선 더이상 미룰 수 없는 청산 과제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 "방산비리는 단순한 비리를 넘어 안보에 구멍을 뚫는 이적행위에 해당한다고 생각합니다."

청와대는 오늘 민정수석실 반부패비서관 주관으로 감사원 등 9개기관 국장급이 만나 방산비리 근절 대책을 논의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노무현 정부 때 운영했던 대통령 주재 '반부패 관계기관 협의회'를 복원해 국가 차원에서 부정부패에 대응하고, 관련 정책도 수립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 뉴스 정아연입니다.
  • 문 대통령 “최저임금 1만 원 시대 청신호…소상공인 지원”
    • 입력 2017.07.18 (06:38)
    • 수정 2017.07.18 (07:12)
    뉴스광장 1부
문 대통령 “최저임금 1만 원 시대 청신호…소상공인 지원”
<앵커 멘트>

문재인 대통령은 내년도 최저임금 인상 결정으로 최저임금 만 원 시대를 향한 청신호가 켜졌다며 환영하고, 소상공인과 영세 중소기업 지원 대책을 약속했습니다.

또 방산비리와 부정부패 척결을 위해 국가 차원의 반부패 정책을 수립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정아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수석비서관,보좌관 회의를 주재한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최저임금 인상은 사람답게 살 권리를 상징하는 최저임금 1만 원 시대의 청신호라며 환영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 "소득주도 성장을 통해 사람 중심의 국민 성장 시대를 여는 대전환점이 될 것입니다."

이 정책의 성패는 소상공인과 영세 중소기업의 부담을 어떻게 해소해 주느냐에 달렸다며, 일자리 안정 자금 지원과 제반 비용 부담 완화 등의 정책지원을 지시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수리온 헬기 납품비리 등 방산비리에 대해선 더이상 미룰 수 없는 청산 과제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 "방산비리는 단순한 비리를 넘어 안보에 구멍을 뚫는 이적행위에 해당한다고 생각합니다."

청와대는 오늘 민정수석실 반부패비서관 주관으로 감사원 등 9개기관 국장급이 만나 방산비리 근절 대책을 논의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노무현 정부 때 운영했던 대통령 주재 '반부패 관계기관 협의회'를 복원해 국가 차원에서 부정부패에 대응하고, 관련 정책도 수립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 뉴스 정아연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