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염산·골프채 뚫고 ‘헤드록’, 데이트폭력 막아낸 시민 영웅
[고현장] 염산·골프채 뚫고 ‘헤드록’, 데이트폭력 막아낸 시민 영웅
데이트폭력으로 위기에 처한 여성을 구해낸 시민이 경찰로부터 '용감한 시민상'을...
청와대 택배 받으셨어요?…역대 대통령 추석 선물
청와대 택배 받으셨어요?…역대 대통령 추석 선물
청와대가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후 첫 추석 선물을 전국에 발송한 가운데 인터넷...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월마트, 상품명세에 ‘금기어 N단어’ 나와 논란
입력 2017.07.18 (07:06) | 수정 2017.07.18 (07:07) 인터넷 뉴스
월마트, 상품명세에 ‘금기어 N단어’ 나와 논란
미국 대형 유통체인 월마트가 취급하는 상품 명세에 인종차별 금기어인 '니거'(Nigger·흑인을 비하하는 속어)라는 단어가 튀어나와 네티즌들한테서 거센 비난을 받았다.

17일(현지시간) 미국 언론에 따르면 월마트는 가발이나 익스텐션 헤어를 쓰기 위해 먼저 머리에 착용하는 '네팅 위브 캡'(netting weave cap)의 색상을 표현하는데 '니거 브라운'이라는 용어를 쓴 상품을 자사 웹사이트와 모바일 앱에 올렸다.

월마트는 상품 제조사에서 붙인 문구를 그대로 올린 것이라고 해명했지만 논란은 확산됐고, 월마트는 즉시 해당 상품을 웹사이트와 앱에서 내렸다.

월마트 대변인은 "제품 정보를 전달하는 과정에서 제조사와 공급사에서 실수가 있었다"면서 "우리도 이런 단어를 제품 설명에 붙인 걸 보고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고객에게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 월마트, 상품명세에 ‘금기어 N단어’ 나와 논란
    • 입력 2017.07.18 (07:06)
    • 수정 2017.07.18 (07:07)
    인터넷 뉴스
월마트, 상품명세에 ‘금기어 N단어’ 나와 논란
미국 대형 유통체인 월마트가 취급하는 상품 명세에 인종차별 금기어인 '니거'(Nigger·흑인을 비하하는 속어)라는 단어가 튀어나와 네티즌들한테서 거센 비난을 받았다.

17일(현지시간) 미국 언론에 따르면 월마트는 가발이나 익스텐션 헤어를 쓰기 위해 먼저 머리에 착용하는 '네팅 위브 캡'(netting weave cap)의 색상을 표현하는데 '니거 브라운'이라는 용어를 쓴 상품을 자사 웹사이트와 모바일 앱에 올렸다.

월마트는 상품 제조사에서 붙인 문구를 그대로 올린 것이라고 해명했지만 논란은 확산됐고, 월마트는 즉시 해당 상품을 웹사이트와 앱에서 내렸다.

월마트 대변인은 "제품 정보를 전달하는 과정에서 제조사와 공급사에서 실수가 있었다"면서 "우리도 이런 단어를 제품 설명에 붙인 걸 보고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고객에게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