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수능 당일 진동 느끼면…시험 일시 중지→대피 ‘원칙’
수능 볼 때 진동 느낀다면…‘시험 일시 중지→대피’ 원칙
포항 지역 여진 발생 상황별 조치 계획 ① 예비소집(22일 14:00) 전, 여진 발생시...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 …결국 ‘사당 밖으로’ 쫓겨나
충남 아산 현충사 내에 있는 일본 특산종 나무 '금송'이 사당 영역에서 기념관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카타르 “‘UAE 개입 의심’ 해킹사건 범인 법정에 세우겠다”
입력 2017.07.18 (07:06) | 수정 2017.07.18 (07:06) 인터넷 뉴스
카타르 “‘UAE 개입 의심’ 해킹사건 범인 법정에 세우겠다”
카타르 정부는 단교 위기를 촉발한 것으로 여겨지는 카타르국영통신사의 '해킹 오보 사건'에 아랍에미리트(UAE)가 개입했다는 미 워싱턴포스트(WP)의 보도에 대해 범인을 법정에 세우겠다고 반격했다.

사우디, UAE 등의 일방적인 단교·봉쇄 조치로 수세였던 카타르로선 이 보도로 국면을 유리하게 전환할 계기가 마련된 셈이다.

카타르 정부 대변인실은 17일(현지시간) 낸 성명에서 이 보도를 거론하면서 "이 범죄 행위는 걸프협력회의(GCC), 아랍연맹, 이슬람협력기구(OIC), 유엔의 합의뿐 아니라 국제법을 명백히 위반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현재 조사가 계속 진행 중이며 카타르 법정 또는 국제사법재판소에 범인을 세우겠다"고 경고했다.

16일 미 일간지 워싱턴포스트(WP)는 미 정보당국을 인용, UAE가 지난 5월 말 카타르의 군주 셰이크 타밈 빈하마드 알타니의 허위 연설을 실으려고 국영 언론사와 소셜 미디어를 해킹하는 데 개입했다고 보도했다.
  • 카타르 “‘UAE 개입 의심’ 해킹사건 범인 법정에 세우겠다”
    • 입력 2017.07.18 (07:06)
    • 수정 2017.07.18 (07:06)
    인터넷 뉴스
카타르 “‘UAE 개입 의심’ 해킹사건 범인 법정에 세우겠다”
카타르 정부는 단교 위기를 촉발한 것으로 여겨지는 카타르국영통신사의 '해킹 오보 사건'에 아랍에미리트(UAE)가 개입했다는 미 워싱턴포스트(WP)의 보도에 대해 범인을 법정에 세우겠다고 반격했다.

사우디, UAE 등의 일방적인 단교·봉쇄 조치로 수세였던 카타르로선 이 보도로 국면을 유리하게 전환할 계기가 마련된 셈이다.

카타르 정부 대변인실은 17일(현지시간) 낸 성명에서 이 보도를 거론하면서 "이 범죄 행위는 걸프협력회의(GCC), 아랍연맹, 이슬람협력기구(OIC), 유엔의 합의뿐 아니라 국제법을 명백히 위반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현재 조사가 계속 진행 중이며 카타르 법정 또는 국제사법재판소에 범인을 세우겠다"고 경고했다.

16일 미 일간지 워싱턴포스트(WP)는 미 정보당국을 인용, UAE가 지난 5월 말 카타르의 군주 셰이크 타밈 빈하마드 알타니의 허위 연설을 실으려고 국영 언론사와 소셜 미디어를 해킹하는 데 개입했다고 보도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