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 “일자리 창출 위해 많이 노력하겠다”
입력 2017.07.18 (09:00) 수정 2017.07.18 (10:29) 인터넷 뉴스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 “일자리 창출 위해 많이 노력하겠다”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은 "신정부가 추진하는 일자리 창출을 통해 우리나라 경제 발전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 위해 기업인들이 많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 부회장은 18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열린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이용섭 부위원장과 15대 기업 대표 간 정책간담회에서 재계를 대표해 이같이 말했다.

권 부회장은 모두 발언에서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전 세계적으로 저성장과, 정치·사회의 불안정으로 여러 가지 불확실성이 많아 여러 기업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우리나라 기업도 예외는 아닌 것 같은데 그래서 신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에 많은 공감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권 부회장은 "이러다 보니 경제적으로 양극화도 이뤄지고 청년 실업률도 많이 증가하는 것 같다"며 "이런 상황에서 좋은 일자리 창출하려는 정책은 타당하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권 부회장은 이어 "다행스러운 것은 최근 세계 경기가 조금씩 회복되고 있는 것 같다는 점이며 이럴 때 우리 기업들이 일자리를 가장 많이 창출할 수 있는 것은 적극적인 투자"라며 "우리 기업들이 지속적인 투자로 일자리를 많이 창출하고 협력사와 상생 협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권 부회장은 간담회 뒤 "하반기 채용을 늘리기로 했느냐"는 물음에 "그렇게 하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또 기업들이 간담회에서 어떤 건의를 했느냐는 물음에 "여러 가지가 있는데 그건 나중에 (이용섭) 부위원장이 정책에 많이 반영할 것"이라며 구체적인 언급을 피했다.

다만, 권 부회장은 "일자리 창출에 대해서는 이견이 있을 수 없고, 지금 상황에서 타당한 말씀"이라며 "기업에서도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 많은 노력을 하겠다는 공감대를 이뤘다"고 간담회 분위기를 전했다.
  •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 “일자리 창출 위해 많이 노력하겠다”
    • 입력 2017.07.18 (09:00)
    • 수정 2017.07.18 (10:29)
    인터넷 뉴스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 “일자리 창출 위해 많이 노력하겠다”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은 "신정부가 추진하는 일자리 창출을 통해 우리나라 경제 발전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 위해 기업인들이 많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 부회장은 18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열린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이용섭 부위원장과 15대 기업 대표 간 정책간담회에서 재계를 대표해 이같이 말했다.

권 부회장은 모두 발언에서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전 세계적으로 저성장과, 정치·사회의 불안정으로 여러 가지 불확실성이 많아 여러 기업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우리나라 기업도 예외는 아닌 것 같은데 그래서 신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에 많은 공감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권 부회장은 "이러다 보니 경제적으로 양극화도 이뤄지고 청년 실업률도 많이 증가하는 것 같다"며 "이런 상황에서 좋은 일자리 창출하려는 정책은 타당하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권 부회장은 이어 "다행스러운 것은 최근 세계 경기가 조금씩 회복되고 있는 것 같다는 점이며 이럴 때 우리 기업들이 일자리를 가장 많이 창출할 수 있는 것은 적극적인 투자"라며 "우리 기업들이 지속적인 투자로 일자리를 많이 창출하고 협력사와 상생 협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권 부회장은 간담회 뒤 "하반기 채용을 늘리기로 했느냐"는 물음에 "그렇게 하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또 기업들이 간담회에서 어떤 건의를 했느냐는 물음에 "여러 가지가 있는데 그건 나중에 (이용섭) 부위원장이 정책에 많이 반영할 것"이라며 구체적인 언급을 피했다.

다만, 권 부회장은 "일자리 창출에 대해서는 이견이 있을 수 없고, 지금 상황에서 타당한 말씀"이라며 "기업에서도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 많은 노력을 하겠다는 공감대를 이뤘다"고 간담회 분위기를 전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