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국, 세계 최대 ‘길이 72m’ 규화목 발견
입력 2017.07.18 (09:48) 수정 2017.07.18 (10:10) 930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태국, 세계 최대 ‘길이 72m’ 규화목 발견
동영상영역 끝
태국 서부 딱 지방의 숲에서 세계 최대 규모의 규화목 즉 나무화석이 발견됐습니다.

딱 지방은 오래된 규화목들이 여러 차례 발견된 곳이기도 한데요.

이곳에서 최근 80만 년 이상 된 지름 2m에 길이는 72m나 되는 규화목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긴 규화목입니다.

규화목은 이처럼 나무가 자연에서 분해되지 않고 나무의 원래 형태와 구조를 보존한 상태로, 땅속에 묻혀 오랜 세월을 거치며 단단한 돌로 바뀐 것인데요.

이 규화목은 나무 자체의 구조, 조직, 나이테 등 본래의 모습을 놀라울 정도로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습니다.

학자들은 규화목을 통해 고대 식물의 분류나 계통 등 알아낼 수 있는 것이 많다며 보존 가치가 매우 높다고 강조합니다.
  • 태국, 세계 최대 ‘길이 72m’ 규화목 발견
    • 입력 2017.07.18 (09:48)
    • 수정 2017.07.18 (10:10)
    930뉴스
태국, 세계 최대 ‘길이 72m’ 규화목 발견
태국 서부 딱 지방의 숲에서 세계 최대 규모의 규화목 즉 나무화석이 발견됐습니다.

딱 지방은 오래된 규화목들이 여러 차례 발견된 곳이기도 한데요.

이곳에서 최근 80만 년 이상 된 지름 2m에 길이는 72m나 되는 규화목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긴 규화목입니다.

규화목은 이처럼 나무가 자연에서 분해되지 않고 나무의 원래 형태와 구조를 보존한 상태로, 땅속에 묻혀 오랜 세월을 거치며 단단한 돌로 바뀐 것인데요.

이 규화목은 나무 자체의 구조, 조직, 나이테 등 본래의 모습을 놀라울 정도로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습니다.

학자들은 규화목을 통해 고대 식물의 분류나 계통 등 알아낼 수 있는 것이 많다며 보존 가치가 매우 높다고 강조합니다.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
    댓글영역